2019.05.1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조금강릉 26.3℃
  • 구름많음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5.1℃
  • 맑음대구 24.6℃
  • 구름조금울산 24.1℃
  • 구름조금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25.2℃
  • 구름많음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23.3℃
  • 구름많음보은 24.4℃
  • 구름많음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4.8℃
  • 맑음경주시 26.2℃
  • 구름조금거제 25.7℃
기상청 제공

눈에 띄는 공연과 전시

백인제가옥에서 열리는 '북촌음악회' 가볼까?

5.18.(토) 오후5시, 북촌 명소 백인제가옥에서 펼쳐지는 특별한 음악회

[우리문화신문=윤지영 기자]서울역사박물관은 5월18일(토) 오후 5시부터 종로구 가회동 북촌에 위치한   100년 역사의 근대한옥 ‘백인제가옥’ 에서 <사랑>을 부제로 음악회를  연다. 기품있는 고택의 ‘아늑한 안채마당’ 에 무대가 마련되며, 세계  무대에서 활동하고 있는 최고수준의 음악가들이 출연하여 심금을 울리는  감동의 음악회를 연다.
 
프로그램의 기획과 음악감독은 한국을 빛낸 세계적인 오페라가수로  활동한 바 있는 서혜연 교수(서울대 성악과)가 맡고 있으며, 고택의 아름다운 정취속에서 국내 최고의 연주자와 가깝게 호흡하며 즐기는  특별하고 감동적인 음악축제가 될 것이다. 지난해에는  매 공연마다  관람 예매 시작 10여분만에 마감을 기록하며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2016년 6월 처음 공연이 시작되어 제12회 째 무대를 여는 ‘북촌음악회’는 올해에도 봄과 가을 총 네 번의 무대를 올린다. 12회(5.18.), 13회(6. 15.),  14회(9. 21.), 15회(10.19.) 토요일 저녁 5시에 공연을 시작한다. 먼저,올해 첫 번째 공연으로 5.18.(토)에는 심금을 울리는 <사랑>을   부제로 해금의 양경숙, 반주 방지원, 바리톤 한명원, 피아노 강지현,  플릇 이예린, 피아노 윤효린이 출연한다.

 

 

이어서, 6월 공연<부제 : 속삭임>에는 거문고 허윤정, 반주 황민왕, 첼로 윤해원, 피아노 윤은경, 메조 소프라노 이아경 피아노 김도석이  뜨거운 열기의 열정적인 연주를 펼친다. 북촌음악회 5월 공연 세부 프로그램은 서울역사박물관 홈페이지   (www.museum.seoul.kr) 와 서울시홈페이지(www.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연의 입장권은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시스템을 통해 사전예약 해야 한다.

 

   송인호 서울역사박물관장은 “100년 역사의 근대가옥에서 펼쳐치는  음악회를 통해 가족, 연인, 친지와 함께 행복한 사랑의 감정을 나눌 수  있는 특별한 음악회가 되길 바란다” 말했다.  백인제가옥의 관람료는 무료이고, 관람 시간은 평일·주말 9시~18시이며  월요일은 휴무일이다.(북촌로7길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