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3℃
  • 구름조금강릉 26.3℃
  • 구름많음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5.1℃
  • 맑음대구 24.6℃
  • 구름조금울산 24.1℃
  • 구름조금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25.2℃
  • 구름많음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23.3℃
  • 구름많음보은 24.4℃
  • 구름많음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4.8℃
  • 맑음경주시 26.2℃
  • 구름조금거제 25.7℃
기상청 제공

새소식

서울시, 마을 역사를 기록하는 '마을기록자' 모집한다

50+세대의 연륜 바탕으로 마을 자원 조사 및 기록가치 보존 활동 실시

[우리문화신문= 윤지영 기자] 50+세대가 서울 각지의 이야기를 기록하는 마을기록가로 나선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은 50+세대의 인생 경험을 바탕으로 마을의 역사와 현재를 보존, 기억하기 위해 활동하는 ‘50+마을기록지원단’ 참가자를 모집한다.

 

‘50+마을기록지원단’에 참여를 원하는 50+세대는 16일(목)부터 30일(목)까지 서울시50+포털(50plus.or.kr)에서 모집정보를 확인하고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특히 올해 50+마을기록지원단 활동은 서울기록원 등 전문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효과적인 기록물 관리 체계를 구축하는 등 전문성을 높일 계획이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순간의 기억은 잊히지만 그 기억을 기록으로 남기면 역사가 되듯이 마을의 이야기를 기록하는 것만으로도 사회적 자본이 될 수 있다”며, “마을공동체 기록가치의 인식제고 및 사회적 확장에 있어 50+세대의 인생 경험이 큰 힘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02- 460-50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