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4.7℃
  • 흐림강릉 22.8℃
  • 흐림서울 24.1℃
  • 대전 18.5℃
  • 대구 17.1℃
  • 울산 17.8℃
  • 흐림광주 17.9℃
  • 부산 17.3℃
  • 흐림고창 17.7℃
  • 제주 18.2℃
  • 구름많음강화 23.4℃
  • 흐림보은 17.5℃
  • 흐림금산 18.8℃
  • 흐림강진군 17.8℃
  • 흐림경주시 17.7℃
  • 흐림거제 17.4℃
기상청 제공

먹거리

오감만족, 건강한 밀ㆍ보리 이야기

0일~26일, 농촌진흥청 농업과학관서 밀ㆍ보리 특별전시회

[우리문화신문=성제훈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20일부터 26일까지 일주일 동안 ‘오감만족, 건강한 밀ㆍ보리 이야기’라는 주제로 농촌진흥청 내 농업과학관(전북혁신도시, 전북 전주시 덕진구)에서 특별전시회를 연다.

 

이번 전시회는 우리 밀과 보리의 우수성을 알리고 다양한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했다. 밀과 보리 식물체와 씨앗들을 보고 관찰할 수 있으며, 우리 밀과 보리로 만든 빵, 쿠키, 라면 등 가공식품을 맛보는 행사도 열린다.

 

 

특히, 알레르기를 일으킬 수 있는 성분을 없앤 밀 ‘오프리’와 색깔 밀ㆍ보리, 새싹보리 등 밀과 보리의 기능성과 안전성에 관한 정보도 얻을 수 있다. 새싹화분과 보리피리, 맷돌 밀가루 만들기, 밀짚 공예 체험을 비롯해 밀과 보리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공간도 마련해 아이들과 즐거운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

 

전시회 관람은 평일 아침 9시 30분부터 저녁 5시 30분까지 가능하며, 토요일과 일요일은 아침 10시부터 저녁 5시까지 운영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농촌진흥청 농업과학관(063-238-1300)이나 국립식량과학원 밀연구팀(063-238-5458)에 문의하면 된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박태일 밀연구팀장은 “이번 전시회는 우리 밀, 보리의 안전성과 우수성을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 앞으로 소비 확대를 위해 끊임없이 고민해 보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우리나라의 밀과 보리 소비량은 연간 248만 톤(2017)에 달하나 국내 생산량은 11만 톤 수준으로 대부분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우리 밀과 보리는 겨울과 봄에 주로 재배하는데, 병해충이 적고 생산부터 소비지까지 이동 거리가 짧아 안전하게 먹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