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9 (수)

  • 흐림동두천 -1.3℃
  • 흐림강릉 5.3℃
  • 구름많음서울 3.3℃
  • 흐림대전 4.3℃
  • 흐림대구 4.2℃
  • 흐림울산 5.8℃
  • 박무광주 5.8℃
  • 흐림부산 6.7℃
  • 흐림고창 4.7℃
  • 구름많음제주 9.4℃
  • 구름많음강화 3.1℃
  • 흐림보은 1.9℃
  • 구름많음금산 4.0℃
  • 구름많음강진군 5.6℃
  • 흐림경주시 2.3℃
  • 흐림거제 6.8℃
기상청 제공
닫기

눈에 띄는 공연과 전시

정경화 바이올린 연주, 덕수궁 석조전에 울려 퍼진다

덕수궁 신년 음악회 1.21. 저녁 5시 / 장애인ㆍ다문화가족ㆍ문화재지킴이 초청

[우리문화신문=한성훈 기자]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덕수궁관리소(소장 김동영)는 덕수궁 석조전에서 ‘정경화와 함께하는 「덕수궁 신년 음악회」를 오는 21일 저녁 5시에 연다.

 

덕수궁관리소가 2020년을 여는 첫 행사로 기획한 「덕수궁 신년 음악회」는 세계무대에서 으뜸 수준의 예술성을 인정받은 바이올린 연주자 정경화와 한국을 대표하는 차세대 피아노 연주자 김태형이 출연한다.

 

 

클래식계가 주목하는 두 연주자는 이번 공연에서 그들의 예술혼으로 새롭게 해석한 모차르트, 베토벤, 프랑크 등 클래식 거장들이 작곡한 바이올린 소나타를 연주할 계획이다. 석조전을 꽉 채울 정경화 특유의 강렬하고도 생동감 넘치는 바이올린 연주를 들으며 그녀의 음악적 감수성과 예술적 완성을 향한 열정을 느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다.

 

특히, 이번 신년음악회는 장애인과 다문화가족 등 평소 문화생활을 누리기 어려운 이들을 위한 초청 공연으로 문화재 보호를 위해 애쓰는 문화재지킴이 단체 관계자들도 함께할 계획이다. 덕수궁관리소는 이번 공연을 ‘더불어 사는 사회적 가치’를 실천하고 문화재의 값어치와 중요성을 공유하는 자리로 기획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