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일)

  • 구름많음동두천 26.6℃
  • 구름많음강릉 29.5℃
  • 구름많음서울 26.8℃
  • 흐림대전 26.3℃
  • 흐림대구 26.3℃
  • 구름많음울산 25.8℃
  • 구름많음광주 24.7℃
  • 흐림부산 24.7℃
  • 구름많음고창 25.1℃
  • 흐림제주 23.1℃
  • 구름조금강화 25.3℃
  • 흐림보은 26.5℃
  • 흐림금산 23.9℃
  • 구름많음강진군 22.0℃
  • 흐림경주시 27.5℃
  • 구름많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닫기

문화재

토종식물 유전자원,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삼중보존

농촌진흥청-한국수목원관리원, 27일 ‘식물유전자원 중복보존 업무협약’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 국립농업과학원은 한국수목원관리원(이사장 김용하)과 27일 경북 봉화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서 ‘식물유전자원의 생물다양성 보존, 자원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국립농업과학원이 보존하고 있는 토종자원과 우수 유전자원 모두 18만 7,000여 자원을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시드볼트에 삼중으로 보존할 수 있게 됐다.

 

* 시드볼트(Seed Vault): 지구온난화, 기후변화, 환경오염으로부터 사라져가는 식물 씨앗을 저장하기 위한 씨앗의 영구보존시설.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의 시드볼트는 세계 첫 산림종자영구보존시설로 아시아 최대 규모의 지하 터널형 구조물

 

국립농업과학원은 농업유전자원센터 전주 본원과 수원 중부지소 두 곳에 중복 보존하고 있는 유전자원을 매년 3∼4만 자원씩 단계적으로 삼중 보존할 계획이다. 아울러 국립농업과학원이 보존하고 있는 야생식물자원 개암나무, 굴참나무 등 20식물 58자원을 기증한다.

두 기관은 정부혁신의 하나로 산림자원 가운데 바이오산업에 활용할 수 있는 자원을 함께 발굴하고 연구해 나고야의정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시드볼트는 기후변화, 자연재해로 인한 야생 식물종(種) 소실에 대비해 백만 점 이상의 종자자원을 영구적으로 보존할 수 있는 종자저장시설(-20℃)이다.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김두호 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각 기관의 인프라와 기술을 적극 활용해 국가 차원의 식물 유전자원 장기 안전보존이 가능하게 됐다.”라며, “앞으로 식물 유전자원과 관련된 분야의 공동연구를 비롯한 실질적인 상호협력이 기대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