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7.2℃
  • 흐림강릉 28.2℃
  • 흐림서울 26.4℃
  • 흐림대전 27.8℃
  • 천둥번개대구 29.1℃
  • 흐림울산 29.2℃
  • 흐림광주 28.4℃
  • 부산 25.6℃
  • 흐림고창 29.0℃
  • 제주 33.5℃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6.2℃
  • 흐림금산 27.9℃
  • 흐림강진군 28.1℃
  • 흐림경주시 28.9℃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더불어 살기

합천창녕보 상류 모래톱에서 멸종위기 흰목물떼새 둥지

제적으로 보호받는 종으로 모래톱ㆍ자갈밭에만 둥지를 짓고 알을 낳아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낙동강 합천창녕보의 수위가 낮아지면서 드러난 상류 지역 모래톱에서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 흰목물떼새가 둥지를 틀어 알을 낳고 번식하는 것을 최근 확인했다고 밝혔다. 환경부는 5월 초 산란기 어류의 원활한 이동을 위해 합천창녕보 수위를 조절하는 과정에서 상류 지역 생태계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어 정밀조사를 했다. 이 조사 과정에서 흰목물떼새가 사는 것을 확인한 것이다.

 

 

 

흰목물떼새는 국제적으로 보호받는 종으로 국내에서도 드물게 발견되는데, 하천 변 모래톱ㆍ자갈밭에만 둥지를 짓고 알을 낳는다. 하천이 개발되고 모래톱이 줄어들면서 멸종위기에 몰렸다.

※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세계적색목록(Red list)에 오른 관심(Least Concern, LC) 종이며, 한국 국가생물적색목록은 취약(Vulnerable, VU) 종으로 지정

 

 

이번 조사결과, 합천창녕보가 개방(EL.10.5 → 9.3m)된 뒤 수위가 낮아지면서 상류 지역(회천)에서 증가한 모래톱 면적은 축구장의 22배 정도(약 0.161㎢)로 나타났다. 이곳에 드러난 모래톱에서 흰목물떼새가 둥지를 틀고 번식하는 것이 확인됐다. 아울러, 조사구간(회천ㆍ낙동강 합류부로부터 상류 6㎞ 구간) 내에 4마리 이상의 흰목물떼새 어른새가 서식하며, 2개의 둥지와 둥지별로 4개의 알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어른새는 약 한 달(4~5월) 동안 알을 품었고, 5월말 ~ 6월초 사이에 알이 부화했으며 새끼들은 최근 둥지를 떠났다.

 

 

김영훈 환경부 4대강 조사‧평가단장은 “이번에 발견된 흰목물떼새는 전 세계 1만여 마리에 불과하여 국제적으로 보호가 필요한 멸종위기종”이라며, “보 주변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호 등 생태계 영향을 면밀히 검토하여 이를 고려한 보 개방과 조사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