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식당과 우리 농산물의 환상적 만남

2020.11.25 12:21:34

농식품부, 창업 3년 이내 한식당에 국산 식재료를 활용한 음식개발 지원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와 한식진흥원은 2020년도 한식당 국산 식재료 지원사업 평가회의 최우수상으로 ‘베지베어’(서울 서대문구)의 ‘고추장 덤불 덮밥‘ 차림을 뽑았다. 이밖에도 우수상으로 ‘얼큰 파닭 만두전골’(안골식당, 천안시 동남구), ‘에이징한 오리’(에빗, 서울시 강남구), 장려상으로 ‘한우 시래기 솥밥’(공기, 서울시 용산구), ‘닭불고기 비빔면’(마담타이, 서울시 송파구), ‘팔도대계 닭도리탕’(은평닭곰탕, 서울시 은평구) 차림을 뽑았다.

 

‘한식당 국산식재료 지원사업’은 창업 초기 한식당들의 경쟁력을 높이고, 국산 식재료의 사용을 확대하고자 농식품부가 추진한 사업이다. 창업 3년 이내 오너셰프(ownerchef, 식당의 경영 및 주방 책임자)의 한식당이 국산 식재료를 활용한 새로운 한식 차림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하였으며, 개발된 한식 차림 조리법은 한식포털(www.hansik.or.kr)에 공개될 예정이다.

 

 

우수작은 사전심사와 전문가 현장평가 점수를 합산하여 1등부터 6등까지 모두 6점 뽑았으며, 수상자에는 농식품부 장관상, 한식진흥원 이사장상과 함께 모두 상금 1천만 원을 준다.

* 심사기준: 음식의 품질, 참신성, 이야기, 시장성, 내용 등

 

최우수상을 받은 ‘고추장 덤불 덮밥’은 불에 구운 고추장 콩고기에 양파, 대파를 곁들여 먹는 한국식 제육덮밥이다. ‘베지베어’ 고다현 대표는 “앞으로도 비건 한식 차림을 많이 만들어 외국인을 포함한 채식주의 손님들이 편하게 한식을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라는 다짐을 밝혔다.

 

 

우수상을 받은 ‘얼큰 파닭 만두전골’은 만두전골에 대표 보양식 재료인 닭고기를 넣어 만든 전골이다. ‘안골식당’ 이원호 대표는 “어머니 대를 이어서 100년을 이어가는 것이 목표인데 이번 상을 계기로 더욱 맛있는 만두전골을 만들겠다”라고 했으며, 또 다른 우수작인 ‘에이징한 오리’는 8일 동안 숙성한 오리와 제철과일을 활용한 차림이다. ‘에빗’ 김지은 대표는 “외국 조리사들과 국산 식재료를 조금 새로운 시각으로 보여주려고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접하지 못한 방식으로 식재료를 소개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식품부 김종구 식품산업정책관은 “지역의 다양한 식재료를 활용하여 여러 세대들이 좋아할 수 있는 새로운 맛을 만든 것에 큰 의미가 있다고” 평가하며, “농식품부는 한식당들이 더욱 많은 국산 식재료를 활용하도록 지원하여 한식당과 농업의 연계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한영 기자 sol119@empas.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