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책] 가족공부

2022.12.04 12:33:03

최광현 지음, EBS Books 출판사

[우리문화신문=금나래 기자] 힘이자 짐인, 사랑하지만 지긋지긋한, 가장 큰 기쁨과 가장 큰 상처의 원인인, 가족. 누군가에게 가족은 사랑과 평화를 느끼는 가장 소중한 피난처이지만 또 다른 누군가에게는 상처와 짐의 근원이 되는 가장 위험한 전쟁터이다. 

 

이 책은 가족이 피난처가 되기 위해서는, 위로의 원천이 되기 위해서는, 개개인들의 행복하고자 하는 의지만으로는 어렵다고 이야기한다. 가족 구성원 간에도 ‘사랑의 기술’이 필요하다. 1부에서는 부모와 자녀 관계의 갈등, 2부에서는 부부간의 갈등, 3부에서는 부모와 자녀, 부부라는 가족 소우주가 만들어 놓은 오늘의 세계에서 이루어지는 세대 간의 갈등에 대해 이야기 하고 있다. 

 

 

이 책은 이러한 갈등의 실마리를 찾고 해결하기 위한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 ‘가족공부’는 가족으로 엮인 수많은 관계 사이에 놓인 무질서를 질서로 바꾸어 가는 과정이다. 그 출발은 자기 자신과 내면을 들여다보는 것에서 시작된다.

 

가족에게 받은 상처로 여전히 인생에서 풀지 못한 숙제가 있다면, 올해가 가기 전에 자신에게 따뜻한 손길을 내밀어 보자. 이 책을 통해 ‘어떻게 하면 나를 좀 더 사랑할 수 있을까?’ 그 구체적인 방법을 생각해 보면서.

 

 

금나래 기자 narae@koya-culture.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