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온라인 독자 투표

2024.06.19 11:37:39

올해 10회째 맞은 예스24 대표 문화 행사… 김멜라, 박상영 등 젊은 작가 12명 후보 올라
6월 17일부터 7월 14일까지 매주 1회씩 모두 4회 투표 가능

[우리문화신문=이나미 기자] 문화콘텐츠 플랫폼 예스24가 '2024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를 선정하는 온라인 투표를 오는 7월 14일까지 진행한다. 100% 독자 참여로 이뤄지는 예스24의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투표는 문학 활동을 갓 시작한 젊은 작가들을 소개하고 보다 많은 독자들과의 소통을 돕고자 마련됐다. 2015년부터 매년 진행돼 올해로 10회째를 맞으며 예스24의 대표 문화 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 후보자는 총 12명으로, 첫 문학 작품을 출간한 지 10년이 지나지 않은 작가들이다. 가나다순으로 김멜라, 김선오, 김지연, 김화진, 단요, 박상영, 박서련, 박참새, 서이제, 성해나, 조예은, 청예 작가가 후보에 올랐다. 

 

 

온라인 독자 투표는 6월 17일부터 7월 14일까지 총 4주간 진행되며, 매주 1회씩 총 4회 투표가 가능하다. 매 투표 참여 시 리워드가 지급되며, 4회의 투표를 모두 완료할 경우 총 3000원의 YES상품권과 크레마클럽 30일 이용권을 받을 수 있다. 

 

예스24는 이번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투표 행사를 기념하는 특별 굿즈를 준비했다. 후보 작가 12명의 대표작의 문장이 담긴 책갈피로, 후보 작가들의 작품을 포함해 이벤트 도서 구매 시 증정한다. 또한 투표 완료 페이지를 예스24 오프라인 중고,신간 서점 또는 예스24와 협업 중인 동네책방에 제시해도 굿즈 수령이 가능하다. 

 

자신이 응원하는 작가와 작품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젊은 작가 영업왕을 찾습니다' SNS 공유 이벤트도 실시한다. 예스24 공식 X(옛 트위터)에서 나의 '최애' 작가를 리트윗(RT)하거나 추천 코멘트와 함께 인용 리트윗하면 추첨을 통해 풍성한 경품을 선물한다.

 

 

이나미 기자 pine9969@hanmail.net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발행일자 : 2015년 10월 6일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