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의문박물관마을에 나의 애장품을 제공해볼까?

2021.01.18 13:08:27

1.18.(월)~2.12.(금) ‘시민수집가’ 모집

[우리문화신문=윤지영 기자] 서울시는 돈의문박물관마을을 서울시민의 추억과 기억을 소환하는 ‘살아있는 마을’로 운영하고자 <2021년 돈의문박물관마을 시민수집가>를 공개 모집한다.

 

이번 시민수집가 공개 모집은 방문객과 함께 추억을 느낄 수 있는 서울과 관련된 애장품과 스토리를 보유한 시민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당대 스타가 찍힌 추억의 광고 포스터, 옛날 라면봉지, 90년대~2000년대 잡지 등 추억이 담긴 소장품이 1점만 있거나 서울에서의 특별한 사연만 있어도 신청이 가능하다.

 

 

돈의문박물관마을은 2019년 새단장 이후,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문화공간이 되고자 시민 소장품 전시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공모를 통해 4명의 시민수집가가 선정되어 총 1,793점의 전시품이 총 5회 전시되었다.

 

<2021년 돈의문박물관마을 시민수집가>로 선정되면 1년 간 마을 수집가로 활동하면서 전문 큐레이터와 협력해 자신의 애장품을 ‘시민갤러리’ 또는 ‘마을전시관’에서 전시할 수 있다.

 

올해 <돈의문박물관마을 시민수집가 공개 모집> 접수는 1.18.(월)부터 2.12.(금) 16:00까지 우편, 전자메일 가능하며, 서울시 또는 돈의문박물관마을 홈페이지에서 제출서류를 내려받아 작성하여 제출하면 된다. 공개 모집에 대한 문의는 전화(☎02-739-6994) 및 전자메일(dmvillage0@gmail.com)로 연락 가능하다.

 

제출서류 내려받기: 서울시 누리집(www.seoul.go.kr, 시정소식→고시▪공고), 돈의문박물관마을 홈페이지(www.dmvillage.info)

 

백운석 서울시 문화정책과장은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돈의문박물관마을’은 지난해 시민수집가의 소중한 소장품들을 통해 관람객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수 있었다.”라며, “이번 시민수집가 모집을 통해 올해도 더욱 풍성한 전시와 연계 프로그램이 진행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전했다.

 

 

윤지영 기자 qdbegm@hanmail.net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