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영현과 여름숲으로 떠나는 랜선 피서 <싱어롱 대공원>

2021.07.25 10:57:42

[우리문화신문=금나래 기자] 서울대공원의 온택트 콘서트 <싱어롱 대공원>이 청량함 가득한 공연으로 코로나19와 무더운 날씨로 지친 시민들을 찾아간다. <싱어롱 대공원> 여름 숲 편의 주인공은 가수 이영현이다. 오랜 공백이 무색하게 더욱 깊고 파워풀한 음색으로 ‘치유의숲’에서 역대급 라이브 공연을 펼쳤다.

 

무더운 여름, 이영현과 함께 ‘치유의숲’ 랜선 피서를 떠나보자. 영상을 통해 노래는 물론 치유의숲 구석구석을 탐방할 수 있다. 산림치유 프로그램에 참여한 이영현의 발걸음을 따라 울창한 숲과 시원한 계곡을 여행하고, 잠시 숲 속에서 들려오는 새소리, 물소리에 귀기울여 보자.

 

 

공연 장소인 ‘치유의숲’은 2015년 30년 만에 개방되어 천연식생이 잘 보존된 서울대공원의 보물과 같은 곳이다. 숲 본연의 힘을 활용한 다양한 산림치유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코로나19 의료계 종사자, 코로나블루를 겪고 있는 시민들의 몸과 마음을 치유하고 있다.

 

공연을 지켜본 산림치유지도사는 매번 사람들에게 에너지를 주기만 했던 나무들이 이영현님의 공연을 들으며 치유를 받은 것 같다며, 치유의숲이 이영현님의 에너지를 받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좋은 기운을 줄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영상은 7월27일 ‘체념’ 8월3일 ‘연’ 등으로 편성되며, 유튜브 ‘서울대공원TV’ 채널을 통해 어디에서든 볼 수 있다.

 

이수연 서울대공원장은 “<싱어롱 대공원>을 통해 랜선으로나마 초록 숲의 힘을 함께 나누고 싶다. 이영현님의 파워풀한 공연과 피톤치드 가득한 치유의숲을 담은 영상을 보는 동안 코로나19와 무더위로 지친 몸과 마음에 에너지를 충전하였으면 한다. 서울대공원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며, 치유의숲 외에도 공원 전역에서 휴식과 쉼을 즐길 수 있는 ‘꽃의 숲’ 공원이 되도록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금나래 narae@koya-culture.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