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국립국어원장에 장소원 서울대 교수 임명

2021.10.08 11:38:45

한국어 위상 높이고 올바른 언어문화 조성에 기여하길 기대

[우리문화신문=금나래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이하 문체부)는 10월 8일(화) 자로 장소원(張素媛, 1961년생) 서울대학교 교수를 제12대 국립국어원장으로 임명했다. 임기는 2021년 10월 8일부터 2024년 10월 7일까지 3년이다.

 

장소원 신임 원장은 국어학, 한국어 교육학, 국어 정책 등 광범위한 분야에서 ‘한국어 응답의 유형 분류와 화용론적 효과’, ‘외국인을 위한 한국문화 읽기’, ‘표준어 규범 영향 평가의 결과’ 등 다수의 논저를 저술했다. 또한 국어학계 대표학회인 국어학회의 회장 등을 지내고, 한국어 교육학 분야에서도 다수 관련 논문을 발표하는 등 국어학계와 한국어 교육학계 모두에서 신망을 두루 받고 있다.

 

 

2020년에는 ‘2020 세계 한국어 대회’의 공동 조직위원장을 맡아 한글과 한국어의 가치를 전 세계에 알리는 데에 기여했으며 대학 내 부설 기관을 운영해 조직 관리와 행정 경험도 풍부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문체부 황희 장관은 “신임 원장이 그동안 학계에서 쌓은 풍부한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국립국어원을 내실 있게 이끌어, 대내외에서 한국어의 위상을 높이고 올바른 언어문화를 만들어 가는 데 크게 기여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금나래 narae@koya-culture.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