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도성문화제, 순성여락(巡城與樂) 즐겨볼까?

2022.09.29 11:53:10

제10회 한양도성문화제, 흥인지문공원 등 일원서 개최

[우리문화신문=윤지영 기자] 서울특별시는 청명한 가을 하늘과 맞닿은 10월을 ‘한양도성 순성(巡城)의 달’로 정하고 다채로운 행사를 개최한다. 먼저 10월 1일(토)과 2일(일) 이틀간 흥인지문공원, 돈의문박물관마을 및 한양도성 일원에서 <제10회 한양도성문화제>를 개최한다. 이어 10월 한 달간 시민들이 직접 순성에 참여하는 도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 ‘순성(巡城)’은 성을 두루 돌아다니면서 구경하는 것을 말한다.

 

2013년에 시작되어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한 한양도성문화제는 지난 3년간 코로나19 감염병으로 움츠렸던 시민들을 탁트인 가을의 야외에서 맞이한다. 특히 이번 한양도성문화제는 순성여락(巡城與樂)을 주제로 시민들의 참여와 체험을 기반으로 ‘함께 만드는 문화제’로 꾸몄다.

 

<한양도성문화제> 본 행사 기간인 10월 1일(토)과 10월 2일(일)동안 한양도성 순성길에서는 특별한 행사인 <순성 술래잡기 놀이>가 열린다. 행사는 한양도성 구간 중 인왕산, 백악, 남산 세 구간에서 하루 두 차례(1차 : 오전10시∼오전11시, 2차 : 오후2시∼오후3시) 진행된다.

 

<한양도성문화제> 주행사는 10월 1일(토)과 2일(일) 오전 10시부터 저녁 8시까지 흥인지문공원에서 개최된다. 주행사장에서는 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가을 식물 ‘수크렁’과 시민들의 <소원을 담은 바람개비>가 순성길과 어우러져진 그림같은 풍경이 펼쳐진다. 행사장을 찾는 시민들은 바람개비에 직접 자신의 소원을 적어, 공간연출에 참여할 수 있으며 어린이를 위한 작은 바람개비도 준비되어 있다.

 

 

또한 주 행사장에서는 순성의 출발을 알리는 <순성관문>과 성곽마을 주민들이 직접 운영하는 <소원성취 체험> <소원나무>도 준비되어 있다. 각 체험은 10월 1일(토)과 2일(일), 양일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된다.

 

또한 흥인지문공원 초입에는 한양도성 순성길을 주제로 한 <시민 참여 사진전>이 열린다. 시민들이 모바일 공모전으로 참여한 사진들이 전시될 예정이며 자체 심사와 현장 투표를 통해 당선작을 선정한다. 당선작은 별도 액자로 제작되어 당선자에게 전달된다.

 

흥인지문공원 건너편에 있는 흥인지문에서는 국내외 방문객을 대상으로 <수문장 복장 체험>을 마련했다. 운영시간은 10월 1일(토)과 2일(일) 양일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수문장 복장은 어린이용과 어른용으로 준비되어 있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진행은 순라군 복장을 한 도성 자원봉사자 성곽지킴이가 담당한다. 한편, 돈의문박물관마을에서는 <한양도성 옛 사진전>과 이야기 프로그램 <도성살롱>이 진행된다.

 

일정이 맞지 않아 <한양도성문화제>에 참여하지 못한 시민들을 위해 10월 한달 간 ‘순성의 달 프로그램’을 추가로 운영한다. 프로그램은 순성 챌린지외 해설, 전시로 구성되어 있다. 우선 10월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진행되는 <순성 챌린지 - 순성 어디까지 해봤니? 18.6km>는 10월 한 달간 탁 트인 가을 하늘 아래 시원스레 펼쳐진 한양도성을 완주하는 프로그램이다. 도전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앱인 ‘챌린저스’를 통해 순성완주에 도전하면 한정판 도성 기념품인 완주 메달(선착순 200명)과 완주 배지를 획득할 수 있다. 완주는 총 4곳의 인증지점을 모두 인증해야 인정된다.

 

순성 챌린지 참가자는 <착한 걸음, 순성 기부런(run)>에도 참여할 수 있다. 완주 인증지점 4곳을 인증하면, 1곳당 80원 1인당 320원의 기부금이 모아진다. 모아진 금액으로 성곽마을에 있는 장애인복지시설에 방한 물품을 기부할 예정이다. 한양도성 해설 프로그램은 ‘정동순성길’과 ‘백악산 개방지역 해설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또한 한양도성 혜화동 전시안내센터와 한양도성 유적전시관 해설도 참여할 수 있다.

 

어린이를 대상으로 운영되는 프로그램도 눈여겨 볼 만하다. 참여 프로그램은 <도성과 마을학교>, <달빛아래 한양도성 순라군>이 준비되어 있다. <도성과 마을학교>는 10월 1일(토)과 2일(일) 양일간 한양도성 혜화동전시안내센터 2층 전시실에서 진행된다. 오전10시, 오후1시, 오후4시 총 3차례 진행된다.(*보호자 동반 필수)

 

이밖에 야간 행사인 <달빛아래 한양도성 순라군>도 개최된다. 한양도성을 직접 걸으며 순라군이 되어 보는 체험으로 10.2(일)과 10.8(토) 17:00부터 숭례문에서 출발해서 한양도성 유적전시관까지 순성길을 따라 걷는 행사다. 회당 모집인원은 20명으로 선착순 <한양도성문화제>누리집에서 신청받는다.

 

또한 전시 프로그램으로는 디지털 유산 <기억의 전시>가 10월 8일(토)부터 10월23일(일)까지 한양도성 혜화동 전시안내센터에서 개최된다. 센터1층과 2층에서는 한양도성과 그 주변의 문화재들을 입체조형물로 표현한 작품이 야외 뒷마당에서는 도성의 체성과 여장을 상징화한 작품들이 전시된다. 해당 전시는 10월31일(일)까지 온라인에서도 만날 수 있다. *디지털 유산 온라인 전시 주소 https://seoulcitywall.org/

 

한편, 혜화문 맞은편 낙산 순성길에 위치한 ‘카페 369마실’에서는 순성객을 위해 10월 한달 동안 ‘성곽 돌쿠키&커피’ 세트를 할인 판매한다. 369 성곽마을의 전시공간인 369예술터에서는 아홉 살 혜성이가 그린 그림 전시회 <거북이 헬리혜성 이야기 展>이 10월 3일까지 개최된다.

 

제10회 한양도성문화제와 10월 순성의 달 연계 행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제10회 한양도성문화제 누리집(http://www.hanyangdoseong.com)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주용태 서울시 문화본부장은 “파란 가을 하늘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한양도성문화제는 시민들이 바쁜 일상의 삶을 잊고 순성길의 재미와 여유를 만끽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 이라며 “많은 시민들이 올해 10월 한양도성을 걸으며 눈으로, 발로, 마음으로 성곽도시 서울의 매력을 담아가시기를 권한다”고 말했다.

 

 

윤지영 기자 qdbegm@hanmail.net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