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황정 예찬시 13 - 조정희

2014.01.26 12:10:23

[소병호의 한시 산책]

[그린경제/얼레빗 = 제산 기자] 
 

                               봉황정 예찬시 13

                                                                                             조정희

        鳳凰臺建鳳凰亭(봉황대건봉황정) ᄀᄋᄋᄀᄀᄋ 

        天闢鳴岩地秘靈(천벽명암지비령) ᄋᄀᄋᄋᄀᄀ 

        一帶柳川流水活(일대유천유수활) ᄀᄀᄀᄋᄋᄀᄀ 

        千重楓岳捲雲靑(천중풍악권운청) ᄋᄋᄋᄀᄀᄋ 

        聊將詩賦爭相賀(요장시부쟁상하) ᄋᄋᄋᄀᄋᄋᄀ 

        更擧壺樽醉未醒(갱거호준취미성) ᄀᄀᄋᄋᄀᄀ 

        慶祝美哉輪奐頌(경축미재윤환송) ᄀᄀᄀᄋᄋᄀᄀ 

        入聞客子返車停(입문객자반거정) ᄀᄋᄀᄀᄀᄋ

   
▲ 선비들은 시문을 서로 겨룬다(그림 이무성 한국화가)

 
          <한글번역>  

         봉황대 아래 봉황정을 세우니
         하늘은 울 바위를 열고 땅은 영기를 뿜어

         한줄기 버들 핀 개천에 물소리 활발하고
       천 겹의 풍악산은 구름 걷혀 푸르다

         즐겨 시문을 서로 겨뤄 하례하며
       거듭 술잔을 들매 취하여 깨지 않네  

         오, 아름답도다! 축하와 칭송 속에
       객 돌아가려다, 수레를 돌이키네.

   
 

제산 기자 hwang6823@naver.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