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사랑 그림공모전> 대상 ‘파란 지구 그리는 아이’

2021.08.27 12:53:18

수도권대기환경청, 유아부·어린이부·청소년부 부문별 수상작 모두 100점 시상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환경부 소속 수도권대기환경청(청장 안세창)은 ‘탄소중립으로 함께 만드는 푸늘 하늘’을 주제로 진행한 ‘제13회 하늘사랑 그림공모전’ 결과, ‘파란 지구 그리는 아이(최윤성 작)’가 대상으로 뽑혔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미래세대인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푸른 하늘, 맑은 공기의 소중함을 알리고 탄소중립 실천을 이끌기 위해 올해 6월 21일부터 7월 30일까지 열렸다.

 

 

유아부 787점, 어린이부 2,849점, 청소년부 197점 등 모두 3,833점의 작품이 접수됐으며, 전문가 심사 결과, 대상 1점과 유아부ㆍ어린이부·청소년부 각 2점씩 모두 6점의 금상을 비롯해 은상 15점, 동상 30점 등 총 100점의 수상작이 뽑혔다.

 

대상 수상작인 ‘파란 지구 그리는 아이’는 오염된 환경을 무채색으로, 미래의 환경을 투명한 초록색으로 세밀하게 묘사하여 오염된 지구를 깨끗하게 바꿔 탄소중립 실현 의지를 뚜렷하게 부각했다는 호평을 받았다.

 

금상 수상작에는 유아부 ‘알록달록 새들의 여행(김고은)’, ‘미세먼지 저리가(정아인)’, 어린이부 ‘공기 청정 자동차(임도영)’, ‘우리의 노력으로 지켜낸 생태계(박준표)’, 청소년부 ‘하늘 청소하기(김가은)’, ‘두 손이 만든 하늘(김채원)’이 각각 뽑혔다.

 

 

 

공모전 심사위원장을 맡은 박지숙 서울교육대 교수는 “다양한 소재를 활용하여 지구 온난화를 막고 아름다운 환경을 만들자는 의지를 담은 완성도 높은 작품이 많았다”라고 밝혔다.

 

이번 공모전 대상 수상자에게는 환경부 장관상과 상금 100만 원이, 금상 수상자에게는 환경부 장관상과 상금 50만 원이, 은상 및 동상, 입선 수상자에게는 수도권대기환경청장상이 수여된다.

 

 

 

 

 

수상작은 9월 7일부터 수도권대기환경청 누리집(www.me.go.kr/mamo)과 유튜브(www.youtube.com/mamoblue)를 통해 공개되며, 모든 수상작은 대기환경 개선과 2050 탄소중립을 위한 홍보물 제작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안세창 수도권대기환경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수업 등 어려운 상황에도 좋은 작품으로 참여한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고마움을 전한다”라며, “작품에 담긴 탄소중립과 푸른 하늘에 대한 미래세대의 꿈을 지키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영 기자 sol119@empas.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