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예술 아카이브 네트워크 문화예술기관 업무협약 맺어

2021.07.27 11:19:05

국립국악원ㆍ국립무형유산원ㆍ국립중앙극장ㆍ한국문화예술위원회ㆍ국립아시아문화전당
공연예술 아카이브 보존ㆍ활용에 힘 모아

[우리문화신문=정석현 기자]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이종희)은 국립국악원(원장 김영운)ㆍ국립아시아문화전당(전당장 직무대리 최원일)ㆍ국립중앙극장(극장장 김철호)ㆍ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종관)와 7월 21일 공연예술 문화유산 보존ㆍ활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애초 해오름극장에서 업무협약식을 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협약서를 서면 교환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2018년 4개 기관(국립국악원ㆍ국립무형유산원ㆍ국립중앙극장ㆍ한국문화예술위원회)은 같은 내용으로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2016년 말부터 공연예술 아카이브 협의체 결성에 관한 공감대를 형성, 여러 차례 논의를 거친 끝에 공연예술 아카이브 활성화를 위한 교류ㆍ협력의 발판을 마련한 것이다. 그 결실로 2018년 11월, 연극ㆍ무용ㆍ음악ㆍ국악ㆍ전통연희 등 다양한 장르의 자료를 한 곳에서 찾아볼 수 있는 공연예술 아카이브 네트워크 통합검색 서비스‘케이(K)-판(K-PAAN)’을 열었다.

 

올해는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이 새롭게 참여해 업무협약을 다시 맺는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K-판’에서는 모두 43만여 건의 자료 검색이 가능해졌다. 5개 기관은 협약의 주요 내용인 ▲공연예술 아카이브 발전을 위한 정책개발ㆍ학술연구 등 협력, ▲아카이브 서비스의 원활한 운영과 확대, ▲공공의 이익에 부합하는 아카이브 운영을 위한 법 제도적 개선 노력도 공동으로 펼쳐 나갈 계획이다.

 

 

 

 

정석현 기자 asadal1212@hanmail.net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