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8 (화)

  • 맑음동두천 -9.1℃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7.1℃
  • 대전 -5.9℃
  • 구름많음대구 -4.5℃
  • 맑음울산 -3.9℃
  • 광주 -2.5℃
  • 맑음부산 -3.5℃
  • 흐림고창 -1.1℃
  • 제주 2.5℃
  • 맑음강화 -6.3℃
  • 흐림보은 -7.3℃
  • 흐림금산 -5.0℃
  • 흐림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4.3℃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닫기

굿거리

전체기사 보기


신진서, 박정환에 재역전승하며 LG배 결승 서전 장식

신진서 9단 236수 만에 백 불계승, 박정환 9단과의 통산전적 5승 15패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신진서(20) 9단이 수읽기의 진수를 선보이며 LG배 결승 3번기 1국을 역전승으로 장식했다. 10일 경기도 광명 라까사호텔 특별대국실에서 열린 제24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결승3번기 1국에서 신진서 9단이 박정환 9단에게 236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뒀다. 신진서 9단은 1승만 추가하면 LG배 첫 우승컵을 품에 안는다. 결승 1국 승리로 신진서 9단은 박정환 9단과의 통산전적을 5승 15패로 좁혔다. 또한, 지난해 12월부터 이어갔던 연승 행진을 19연승으로 늘렸고, 박정환 9단에게 당했던 연패의 굴레에서도 벗어났다. 신진서 9단은 2018년 2월 크라운해태배 결승 3국 패배 이후 박정환 9단에게 9연패 중이었다. 국내 랭킹 1ㆍ2 위답게 신진서ㆍ박정환 9단은 치열한 몸싸움으로 일관하며 오랜만에 바둑팬들에게 수읽기의 진수를 보여주었다. 박정환 9단의 초반 실착(흑45)으로 앞서갔던 신진서 9단은 좌변에서 과수(백118)를 둔 이후 박정환 9단에게 밀리며 패배 직전까지 갔다. 그러나 마지막 승리를 눈앞에 뒀던 박정환 9단이 초읽기에 쫓기며 둔 수(흑211)가 패착이 되고 말았다. 이 수로 한 칸 위의 곳으로 늘어두었으면 완생이

호수 위양지에서 보는 이팝나무와 청둥오리

밀양시, 위양지 진입로 확장과 주차장 확장공사 마쳐

[우리문화신문=이나미 기자] 밀양 시내를 보호하듯이 감싸고 있는 밀양의 진산인 화악산 아래에 아름다운 호수 위양지(못)가 겨울 철새들과 함께 겨울을 나고 있다. 호수 주위에 있는 수백 년 된 이팝나무들은 물속에서 꿈꾸듯이 고요한데 청둥오리를 비롯한 겨울 철새들이 한가롭게 물 위를 떠돌고 있고, 산 그림자가 물에 비춰 마치 한 폭의 겨울철 산수화를 보는 듯이 아름답다. 전국적인 탐방 명소로 주목받고 있는 밀양 위양지(못)는 이팝나무 꽃이 피는 봄철에 많은 사람이 찾고 있는데 최근에는 계절에 상관하지 않고 겨울에도 전국에서 방문객들의 발길이 잦다. 빼어난 풍광 때문에 사진 애호가들이 특히 즐겨 찾는 곳인데 수백 년 된 이팝나무가 물속에서 자라고 있는 모습은 이색적이면서 경이롭고 아침에 피어오르는 물안개에 젖은 저수지는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위양지는 봄에 유난히 아름답다고 알려졌는데 이는 저수지 호수 둘레에 있는 오래된 이팝나무들이 꽃을 피우기 때문이다. 나무 전체가 하얀 꽃으로 뒤덮여 이팝, 곧 쌀밥과 같다고 해 붙여진 이름이다. 위양지는 신라와 고려시대 이래 농사를 위해 만들어졌던 둑과 저수지이다. 위양(位良)이란 양민을 위한다는 뜻으로 현재의 못은 임

내가 만든 영상 TV에 방송하고 상도 받자!

2020년 KTV 편성 개방 시행, 국민영상제 열어 지난해 일반 시청자 44편, 공공기관ㆍ지자체 372편 방송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내가 만든 영상물을 텔레비전에서 방송할 수 있는 ‘KTV 편성 개방’이 올해도 계속된다. KTV 국민방송(원장 성경환)은 ‘방송 시간을 시청자에게 돌려드립니다’라는 기치 아래 지난해부터 편성 개방 정책을 시행했다. 이를 통해 시청자가 직접 만든 영상물들이 매주 금요일 저녁 5시 30분부터 6시까지 ‘시청자가 만드는 TV - 하이큐’라는 이름의 고정 프로그램으로 전파를 탔다. 이와 함께 전국의 지자체가 만든 지역관광 활성화 영상물이나 공공기관의 캠페인ㆍ정책홍보 영상물도 별도의 시간대에 수시로 편성해 예산절감에 도움을 주었다. 2019년 한 해 동안 일반 시청자 51명이 84편의 영상을 접수해 이 가운데 심의를 거친 44편이 방송됐고, 정부 부처와 공공기관ㆍ지자체는 모두 69개 기관이 402편의 영상을 접수해 이 가운데 372편이 시청자를 만났다. 2020년에도 방송을 원하는 신청인 또는 단체ㆍ기관은 KTV 홈페이지의 ‘편성 개방 안내’를 참고하면 된다. 연중 누구나 신청할 수 있고, 지자체나 공공기관이 아닌 일반 시청자 영상물의 경우 방송 분량에 따라 소정의 콘텐츠 사용료가 지급된다. 올해부터는 특히 자금 부족으로 홍보와 상영에 어

국악으로 만나요 ‘동화음악회 - 또 잘못 뽑은 반장’

신학기 앞둔 아이들의 필독도서 ‘또 잘못 뽑은 반장’ 국악극으로 선봬 덩더쿵~ 국악장단에 실린 학교생활 지침서

[우리문화신문=이나미 기자]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애니메이션과 국악라이브가 함께하는 ‘동화음악회-또 잘못 뽑은 반장’을 오는 2월 6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 6동 대강당에서 선보인다. 입학과 개학으로 새로운 출발을 앞둔 아이들에게 행복한 학교생활을 위한 지혜를 나누는 이은재 동화작가의 ‘또 잘못 뽑은 반장’이 국악극으로 무대에 오른다. 존재감 없던 주인공의 좌충우돌 반장생활기를 보며 자연스럽게 리더십과 배려, 성실에 대해 생각하게 한다. 공연의 백미는 캐릭터에 입체감을 더한 국악이다. 국악계가 주목하는 젊은 작곡가 최덕렬 음악감독이 6개의 주제곡을 작곡했다. 각 주제별로 연주되는 국악 라이브가 애니메이션에 생동감을 입힌다. 주인공의 미묘한 심경변화를 담아내는 가야금·해금·아쟁·피리의 독특한 음색이 귀를 즐겁게 한다. 다양한 공간에 전통을 입히는 ‘The Art Spot Series’의 일환으로 2011년부터 선보인 ‘동화음악회’는 베스트셀러 동화에 국악을 접목한 음악극이다. 세계 명작 동화 ‘어린왕자’를 비롯해 이은재 작가의 잘못시리즈까지 총 29편의 작품을 발굴했다. 덕수궁과 국회, 메가박스 등 다채로운 장소에서 11만명의 관객과 만난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