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1 (토)

  • 구름조금동두천 5.0℃
  • 구름많음강릉 5.4℃
  • 구름많음서울 7.5℃
  • 구름많음대전 6.0℃
  • 구름조금대구 8.0℃
  • 구름많음울산 6.0℃
  • 구름많음광주 8.6℃
  • 구름많음부산 8.3℃
  • 흐림고창 5.8℃
  • 구름많음제주 12.3℃
  • 구름많음강화 3.8℃
  • 구름많음보은 3.4℃
  • 구름많음금산 4.1℃
  • 흐림강진군 8.1℃
  • 구름조금경주시 4.0℃
  • 구름많음거제 6.4℃
기상청 제공
닫기

최근기사



우리문화편지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잔치 그리고 행사


배달겨레 세시풍속

더보기

항일독립운동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인류를 괴롭히는 바이러스란 무엇인가?
[우리문화신문=이상훈 교수] 바이러스는 생명체? 세균보다 작아서 세균여과기로 분리할 수가 없으며 전자현미경을 사용하지 않으면 볼 수 없는 작은 입자(粒子)를 바이러스라고 한다. 바이러스는 너무 작아서 1950년대에 전자현미경이 개발되면서 비로소 그 존재가 세상에 드러나게 되었다. 여기에서 입자라는 말을 사용했는데, 사실 바이러스는 무생물적인 특성이 있어서 “바이러스가 생명체다.”는 주장은 논란의 여지가 있다. 바이러스는 기존 생명체의 정의에 포함시키기가 모호하다. 생명체라고 하면 세포로 구성되어 있고, 또 대사 작용을 하고 자손을 남겨야 한다. 그러나 바이러스는 세포가 없이 단지 유전정보를 가진 핵산과 영양물질인 간단한 단백질만으로 구성되어 있을 뿐이다. 바이러스는 평상시에는 생명체의 가장 큰 특징인 성장과 복제라는 특성을 보이지 않는다. 바이러스는 소금 결정처럼, 또는 석회석이나 철분 같은 광물질처럼 수천 년 동안 변하지 않고 그대로 존재할 수가 있으므로 생명체라고 말할 수 없다. 그러나 바이러스가 일단 다른 생명체의 세포 안에 침입하면 필요한 영양물질을 흡수하고 분열을 시작한다. 그렇다면 생물학자는 바이러스를 생명체라고 말하는가, 비생명체라고 말하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