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0℃
  • 구름많음강릉 15.8℃
  • 박무서울 13.6℃
  • 박무대전 10.0℃
  • 박무대구 13.4℃
  • 흐림울산 14.1℃
  • 박무광주 12.0℃
  • 흐림부산 15.0℃
  • 흐림고창 9.2℃
  • 흐림제주 17.4℃
  • 구름많음강화 12.2℃
  • 구름많음보은 8.5℃
  • 구름많음금산 10.6℃
  • 흐림강진군 14.7℃
  • 흐림경주시 14.4℃
  • 흐림거제 15.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잔치 그리고 행사

국립진주박물관, 일본군‘위안부’피해자 기림의 날 기념행사

8월 14일, 15일 이틀간 평화 다짐 쓰기, 도서 전시 및 나눔 등 풍성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국립진주박물관(관장 최영창, 이하 박물관)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매년 8월 14일)을 맞아 오는 14일(금), 15일(토) 이틀간 박물관 로비와 강당에서 기림행사를 연다. 이번 행사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지역민들에게 널리 알리고 비극적인 역사가 되풀이되지 않도록 피해자 할머니들의 목소리를 기억하며 추모하기 위하여 준비하였다. 행사는 평화 다짐 쓰기, 특별 영화 상영, 도서 전시 및 나눔, 기념품 증정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우선 평화 다짐 쓰기와 도서 전시는 박물관 1층 로비에서 연다. ‘꽃 할머니’, ‘소녀 이야기’, ‘나는 수요일의 소녀입니다’ 등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관련 동화 및 서적을 자유롭게 감상한 뒤 메시지 카드에 평화를 위한 바람이나 다짐을 적어 나무에 매달면 된다.

 

또 오후 2시부터 두암관 2층 강당에서는 전 세계 앞에서 위안부 피해 사실을 증언한 할머니의 진취적인 삶을 다룬 영화 ‘아이 캔 스피크’를 상영한다.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한 거리두기로 관람 좌석은 47석으로 제한된다. 아울러 영화를 감상한 어린이 및 관람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꽃 할머니’, ‘평화의 소녀상’ 등 80여 권의 서적을 나누는 도서 나눔 행사도 열린다.

 

 

마지막으로 행사에 참가한 모든 관람객에게 데니 태극기(국가등록문화재 제382호, 대한제국 시대의 태극기)를 모티브로 디자인 된 유선노트 1,000권을 선착순으로 준다. 모든 행사는 박물관을 찾은 관람객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 가능하며 박물관 입장 시 발열 체크, 손 소독, 마스크 착용 등 정부 방역지침을 준수하여야 한다.

 

행사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진주박물관 누리집(http://jinju.museum.go.kr)와 SNS를 참조하거나 기획운영과(☎ 055-740-0620)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