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5 (목)

  • 흐림동두천 24.7℃
  • 흐림강릉 23.6℃
  • 서울 26.6℃
  • 흐림대전 25.8℃
  • 흐림대구 29.4℃
  • 울산 25.9℃
  • 구름많음광주 29.8℃
  • 부산 27.2℃
  • 구름많음고창 28.9℃
  • 박무제주 27.4℃
  • 흐림강화 26.7℃
  • 흐림보은 27.5℃
  • 흐림금산 25.3℃
  • 구름많음강진군 31.1℃
  • 흐림경주시 26.5℃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문화재

종묘제례악 원형부터 아리랑까지 문화잔치

국립중앙박물관ㆍ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인류무형문화유산 시리즈” 잔치
유형과 무형 문화유산이 함께, 공연ㆍ체험ㆍ놀이까지 1석 3조

[우리문화신문=한성훈 기자]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배기동)과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은 공동 주관으로,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를 오는 8월 31일(토)부터 9월 29일(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일원에서 선보인다. 종묘제례악부터 아리랑까지 12종목의 인류무형문화유산을 상설공연 13편, 공모작 공연 6편 등 모두 19개의 무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유ㆍ무형 문화유산의 두 번째 만남

 

 

작년에 이어 ‘유ㆍ무형 문화유산의 두 번째 만남’은 지난 5월 국립중앙박물관과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업무 협약을 맺음으로써, 매년 박물관을 대표하는 문화잔치 마당으로 자리 돋움하게 되었다.

 

올해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10주년을 맞이한 제주 칠머리당 영등굿, 처용무, 영산재, 강강술래 등의 무대 공연은 국립중앙박물관에 전시된 각 시대상을 생생하게 전하는 유형 역사문화유산과 더불어 더욱 생생하고 심층적, 다각적으로 감상할 수 있게 했다. 이처럼 무형문화유산의 정수를 느낄 수 있는 전승자의 무대는 물론, 현대 예술가들이 재해석한 창작무대 외, 스페인(플라멩코), 아르메니아(두둑), 대만(경극), 몽골(후미) 등 세계무형문화유산과 함께하는 월드 시나위 역시 기대를 모은다.

 

유ㆍ무형 문화유산을 활용한 다양한 체험과 이벤트 눈길

 

 

 

특히 이번에는 공연 뿐 아니라 9월 1일(일)부터 22일(일)까지 매주 일요일 ‘오감 연극놀이’ 교육 프로그램과 함께, 한가위 주간(9.14.~9.15.)에는 오방색 팔찌 만들기, 전통문양 공예 등의 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된다. 또한 강강술래, 강릉단오제, 줄타기 등 ‘전통놀이’의 대형 놀이판도 마련되어 누구나 우리 고유의 전통 문화유산을 다채롭게 즐길 수 있다.

 

특별한 공연에서의 특별한 초대, 스탬프 이벤트, 공연 관람 후기 당첨 등 참여하는 즐거움이 배가 되는 다양한 이벤트 역시 관람객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다리고 있다.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자세한 정보와 사전 예약은 국립중앙박물관 누리집(www.museum.go.kr) 또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www.kotpa.org)에서 할 수 있다.

문의 02-580-3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