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8 (월)

  • 맑음동두천 14.3℃
  • 맑음강릉 13.7℃
  • 맑음서울 18.8℃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14.8℃
  • 맑음울산 16.4℃
  • 맑음광주 19.5℃
  • 맑음부산 17.0℃
  • 맑음고창 15.9℃
  • 구름많음제주 20.2℃
  • 맑음강화 15.0℃
  • 맑음보은 12.8℃
  • 맑음금산 12.8℃
  • 흐림강진군 19.5℃
  • 맑음경주시 13.2℃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잔치 그리고 행사

외국인 박물관 관람의 길잡이 ‘뮤지엄 원더 카트’

국립중앙박물관의 원더를 경험해볼까?

[우리문화신문=한성훈 기자]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배기동, 이하 ‘박물관’)은 8월부터 박물관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람객들의 전시 관람 경험 향상을 위해 카트를 활용한 전시실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뮤지엄 원더 카트(Museum Wonder Cart)에서는 박물관에 대한 안내뿐 아니라 박물관을 처음 방문하는 외국인 관람객을 위한 전시 안내, 복제품을 활용한 소장품 소개, 박물관을 자주 방문하는 외국인 관람객들을 위한 다양한 셀프 가이드 보물찾기 활동을 제공한다.

 

 

외국인 관람객들의 흥미진진한 박물관 관람을 위한 4종 - (감정(Feeling), 미스테리 전시품(Mystery object), 옛것과 새것(Old&New), 나는 누구일까요(Who AM I) - 의 활동 카드는 외국인 관람객이 박물관의 흥미로운 전시품들을 적극적으로 찾아다니며 감상할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또한 원더카트에서는 2021년 5월까지 서화실에서 진행되는 <손뼉치며 감탄하네: 김홍도의 풍속도첩> 전시와 한국을 대표하는 화가인 김홍도를 외국인들에게 알리기 위한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외국인 관람객들과 그림 속에 나오는 당시의 사회상을 이야기해 볼 수 있게 제작된 퍼즐 활동과 이와 연계해 제작한 ‘What’s on their Heads?’ 활동지는 김홍도의 그림을 자세히 관찰하고, 새로운 방식으로 감상할 기회를 제공한다.

 

 

 

한 달에 한 번, 실시간으로 온라인에서 진행될 ‘Virtual Museum Wonder Cart’는 한국에 사는 외국인들 말고도, 외국에 사는 한국 미술에 관심을 가진 외국인들과 영어로 진행하는 박물관 프로그램에 관심을 가진 모든 관람객의 참여가 가능하다.

 

뮤지엄 원더 카트 프로그램은 영어로 진행되며 박물관을 찾는 모든 관람객이 참여할 수 있다. 8월부터 올해 12.18(금요일)까지 매주 화~금 낮 1:30~3:30까지 전시실 1층~3층 로비를 돌며 운영될 원더 카트의 운영 장소와 시간은 매일 전시실 입구에 공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