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3 (일)

  • 구름조금동두천 6.3℃
  • 흐림강릉 5.1℃
  • 맑음서울 6.2℃
  • 연무대전 9.2℃
  • 구름많음대구 11.4℃
  • 구름많음울산 10.8℃
  • 흐림광주 11.5℃
  • 흐림부산 12.3℃
  • 흐림고창 7.8℃
  • 흐림제주 12.0℃
  • 맑음강화 5.1℃
  • 구름많음보은 10.1℃
  • 구름많음금산 9.2℃
  • 흐림강진군 11.6℃
  • 구름많음경주시 12.4℃
  • 흐림거제 10.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잔치 그리고 행사

서울공예박물관, 공예콘서트 '공예가 음악을 품다' 열어

악기장(공예)+연주자(음악)+이야기가 만나는 콘서트

[우리문화신문=이나미 기자]서울공예박물관(관장 김수정) ‘위드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 거리두기 단계 시행으로 그간 온라인으로 진행해오던 ‘공예가 음악을 품다’를 대면공연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공예가 음악을 품다’는 악기를 만드는 장인(공예), 그 악기를 연주하는 아티스트(음악)의 이야기를 만나보는 공예토크&음악 콘서트이다. 이 콘서트는 사명을 가지고 악기를 제작하는 공예 장인의 이야기와 그 악기를 가장 아름답게 향유하는 연주자의 공연이 함께 어우러지는 공예 토크 형식이다. 국내의 숨은 공예 장인을 발굴하고, 대중들에게 공예를 쉽고 친숙하게 전달함이 주목적이다.

 

그동안 ‘공예가 음악을 품다’는 코로나 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제1회 6현의 오케스트라(기타 편)’, ‘제2회 천변만화, 풍류해금(해금 편)’은 온라인으로 개최되어 서울공예박물관 유튜브를 통해 만날 수 있었다. 이번에 정부의 단계적 일상회복 거리두기 단계 시행으로 3회부터 마지막 회인 7회까지 서울공예박물관에서 대면으로 만날 수 있게 되었다.

○ ‘서울공예박물관’ 유튜브 : https://www.youtube.com/c/SeMoCATV

 

 

11월 20일에 서울공예박물관 공식적인 첫 대면 문화 행사인 ‘공예:가 음악을 품다 - 제3회 공예로 떠나는 여행’은 가수 하림과 문학평론가 허희가 함께 한다. 음악을 찾아 여행을 떠나는 가수 하림이 아프리카 등 낯선 곳에서 만난 다양한 악기와 그 악기를 만드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문학평론가 허희와 함께 이야기하고 연주하는 형식의 토크콘서트로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공예박물관 ‘공예가 음악을 품다’는 이번 11월 20일 공연을 포함하여 12월 11일까지 다양한 악기와 이야기의 공예토크콘서트가 5회 더 이어질 예정이다. 이어질 공연은 <현의 노래-선율에 빠지다(거문고·가야금, 11월 27일)>, <공명-마음의 울림(생황, 12월 4일)>, <공예로운 음악생활(공예품과 음악, 12월 8일)>, <메이터스페이스-음악창작공방(칼림바, 12월 11일)> 등이다.

 

본 문화행사는 공예와 음악에 관심이 있는 모든 시민이 신청 가능하며 11월 19일(금)부터 공연별로 15명 선착순 모집한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공예박물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연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좌석 간 간격 유지 및 마스크 착용 등을 통해 생활 속 거리두기를 지킬 예정이다.

○ ‘서울공예박물관’ 홈페이지 : https://craftmuseum.seoul.go.kr

 

김수정 서울공예박물관장은 “코로나 19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이 서울공예박물관에서 공예와 음악이 함께하는 ‘공예:가 음악을 품다’를 통해 일상의 활력을 되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 또한 오는 11월 29일 정식 개관을 앞두고 있는 서울공예박물관은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전시는 물론 다양한 교육프로그램과 문화행사를 준비 중에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 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