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7 (수)

  • 구름많음동두천 7.0℃
  • 구름많음강릉 11.5℃
  • 구름많음서울 8.5℃
  • 흐림대전 10.9℃
  • 흐림대구 12.2℃
  • 구름많음울산 11.8℃
  • 구름조금광주 11.1℃
  • 구름조금부산 12.5℃
  • 구름많음고창 8.9℃
  • 흐림제주 13.5℃
  • 구름조금강화 5.2℃
  • 구름많음보은 7.2℃
  • 구름많음금산 7.9℃
  • 구름많음강진군 11.5℃
  • 구름많음경주시 9.0℃
  • 구름많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새소식

한국과 메콩, 새로운 도약을 노래하다

‘한-메콩 교류의 해 기념 우정 콘서트’ 온라인 개최

[우리문화신문=전수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이하 문체부)는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원장 정길화, 이하 진흥원)과 함께 10월 22일(금) 오후 9시, ‘한-메콩 교류의 해 기념 우정콘서트(MEKONG-KOREA FRIENDSHIP CONCERT STREAMING CULTURE)’를 전 세계인이 즐길 수 있도록 유튜브 한류전문채널 원더케이(1theK)를 통해 온라인으로 열었다.

 

한강과 메콩강의 열정, 음악으로 이어지다  

 

‘메콩’은 메콩강 유역에 있는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 태국, 베트남 등 5개국을 말한다. 한국과 메콩 5개국은 지난 2019년 한-메콩 정상회의에서 한-메콩 협력 10주년을 기념해 2021년을 한-메콩 교류의 해로 지정했다.

 

 

이번 우정 콘서트는 한강과 메콩강을 따라 다양한 문화가 이어지고 교류가 활성화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문화로 이어지다(STREAMING CULTURE)’를 주제로 정했다. 국내는 물론 해외에 특히 팬층이 많은 한국의 ‘더보이즈’와 ‘에이티즈’ 외에도 캄보디아의 유명가수이자 배우인 ‘아옥 소쿤깐냐’, 한국인 멤버가 포함된 태국의 ‘아레나’, 내한 공연을 했던 라오스의 ‘알렉산드라 분수웨이’, 케이팝 가수 시스템으로 훈련받은 경험이 있는 베트남의 ‘리즈’ 등이 열연했다. 이들은 자신의 대표곡을 부르는 것은 물론 다 함께 합동공연도 펼치며 물리적 거리를 극복하고 음악으로 하나 된 모습을 선보였다.

 

 

다양한 문화 소개, 온라인 팬미팅 등을 통해 문화적 거리감도 좁혀

 

또한 이번 콘서트에서는 각국의 전통문화와 축제, 음식, 야외활동 등 다채로운 문화를 영상으로 소개해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특히 ‘더보이즈’는 케이팝 그룹 최초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창덕궁에서 역동적 공연을 펼칠 뿐 아니라, 직접 창덕궁을 전 세계 팬들에게 소개하며 케이팝의 매력과 한국의 아름다움을 전했다. ‘에이티즈’는 온라인 팬미팅을 통해 케이팝 팬들과 소통하며 직접 만나지 못하는 아쉬움을 달랬다.

 

한-메콩 우정 콘서트는 10월 30일(토) 오후 8시, 아리랑티브이(TV)에서도 송출한다. 이어 캄보디아 등 메콩 현지 매체들도 방송할 계획이다.

 

 

사람이 행복한 문화교류 확대로 한-메콩 공동 번영 기대

 

문체부 황희 장관은 “이번 콘서트를 통해 사람과 사람 사이의 연대를 강화하고 행복하게 하는 문화의 힘을 느낄 수 있었다. 코로나 이후 새로운 일상을 준비해 나가는 이때, 문화로 결속을 강화한 한국과 메콩의 협력이 기대된다. 한강의 기적을 이룬 우리의 경험이 메콩강의 잠재력과 만난다면 진정한 공동 번영을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