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29.3℃
  • 서울 27.3℃
  • 흐림대전 27.8℃
  • 구름많음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9.0℃
  • 구름많음광주 27.6℃
  • 구름많음부산 28.3℃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조금제주 28.9℃
  • 흐림강화 27.0℃
  • 흐림보은 26.2℃
  • 흐림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7.7℃
  • 구름많음경주시 29.1℃
  • 구름많음거제 27.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사진나들이

가뭄 속에 애호박 익어가는 농촌 마을 풍경

[우리문화신문=금나래 기자]

 

 


 

 

 

 

 

 

 

농촌의 가뭄이 몹시 심하다. 지난 4~5월에 비다운 비가 내리지 않아서 그런지 모든 작물들이 시들시들하다. 애호박 산지인 강원도 홍천에도 가뭄이 지속되어 한창 출하되어야하는 애호박 작황이 썩 좋지 않다. 호박꽃잎이 실하지 않으니 애호박도 썩 야물어 보이지 않는다.

 

타들어가는 호박밭을 보는 농부들은 한방울 남은 지하수라도 퍼올려 그나마 애호박을 이 만큼 키워냈다. 그래서 줄기마다 매달린 애호박 모습이 더욱 애틋해 보인다.  어서 비가 내려 애호박을 비롯한 작물들이 통통하게 살을 찌우면 좋겠다. - 강원도 홍천 구성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