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0 (목)

  • 맑음동두천 29.4℃
  • 맑음강릉 34.1℃
  • 맑음서울 30.6℃
  • 구름많음대전 28.5℃
  • 흐림대구 26.8℃
  • 흐림울산 25.7℃
  • 흐림광주 24.3℃
  • 흐림부산 23.8℃
  • 흐림고창 24.4℃
  • 제주 23.4℃
  • 맑음강화 27.5℃
  • 구름많음보은 26.9℃
  • 구름많음금산 26.7℃
  • 흐림강진군 22.1℃
  • 흐림경주시 28.5℃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초등학교 펼침막, "Let's Go"라고 써야 하나?

세종 탄신일 앞둔 한심한 초등학교 풍경

[우리문화신문=허홍구 시인]

 

 

 

어린이날을 앞둔 장충초등학교 정문 앞에 펼침막이 걸려 있다.

우선 눈에 들어오는 것은 "제9회 꿈을 먹고 살지요."라고 하여

우리말을 한글어로 써놓아 칭찬하고 싶어졌다.

하지만 그 옆에 달린 내용은

"HPPY CHILDREN'S DAY <Let's Go, Let's Play>"라고 온통 영어로만 써 놓았다.

굳이 영어로 써놓아야만 되는지 참으로 기가 막히다.

민족주체성이 결여된 선생님들이 아이들을  가르치는듯 하여 안타깝다.

조금 있으면 세계 으뜸 글자 한글을 만드신 세종대왕 탄신일이다.

그 세종대왕 탄신일을 우리는 스승의 날로 기린다.

하지만, 이렇게 위대한 스승 세종대왕이 지하에서 슬픈 눈물을 흘릴 것 같아 마음이 내내 무겁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