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8 (화)

  • 맑음동두천 17.9℃
  • 맑음강릉 15.7℃
  • 맑음서울 20.8℃
  • 맑음대전 19.4℃
  • 맑음대구 17.0℃
  • 맑음울산 14.9℃
  • 맑음광주 20.4℃
  • 맑음부산 17.5℃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7.6℃
  • 맑음보은 16.1℃
  • 맑음금산 16.2℃
  • 맑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14.4℃
  • 구름많음거제 18.2℃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사진나들이

변산반도국립공원 숲속을 밝히는 작은 요정들 활짝

새우난초, 노랑붓꽃, 반디지치, 금창초, 미나리냉이 등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국립공원공단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소장 박철희)는 변산반도국립공원 숲속에서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는 새우난초, 멸종위기2급 노랑붓꽃, 반디지치, 금창초, 미나리냉이 등이 변산반도국립공원 일대에 꽃피기 시작하였다고 밝혔다.

 

 

새우난초는 국내에 7종이 있으며 대부분 제주도 및 남부지방에서 주로 볼 수 있으며, 비옥하고 물빠짐이 좋은 곳에서 자란다. 새우난초라는 이름은 뿌리줄기가 새우등처럼 구부러져 있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현재 새우난초를 빼고 나머지 봄꽃들은 변산반도국립공원 탐방로에서 쉽게 만나볼 수 있으나, 천천히 자세히 보아야 찾아볼 수 있다.

 

신현대 자원보전과장은 “야생화를 관찰할 때 탐방로를 벗어나 관찰하거나, 들꽃을 채취, 훼손하는 일이 없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