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6℃
  • 구름많음강릉 22.4℃
  • 구름조금서울 24.1℃
  • 구름조금대전 24.6℃
  • 맑음대구 23.9℃
  • 연무울산 24.3℃
  • 맑음광주 24.4℃
  • 맑음부산 25.5℃
  • 맑음고창 24.1℃
  • 구름많음제주 24.7℃
  • 구름많음강화 22.0℃
  • 맑음보은 21.8℃
  • 구름조금금산 22.3℃
  • 구름조금강진군 22.8℃
  • 맑음경주시 22.5℃
  • 맑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먹거리

발효 황기, 인지능ㆍ장내 미생물 개선 효과 확인

누룩 유래 미생물 섞어 발효한 황기, 당뇨로 인한 인지능 장애 개선 등 효과
발효 황기 영양죽 개발 등 고령친화식품 소재 활용 가능성 확인

[우리문화신문=성제훈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누룩 유래 미생물로 발효한 황기가 당뇨로 생긴 인지능 장애와 장내 미생물 개선에 효과가 있음을 확인했다. 연구진은 황기 뿌리를 분쇄해 멸균한 뒤 아스퍼질러스 아와모리(Aspergillus awamori)를 접종한 누룩을 섞어 발효했다. 이후 85도 뜨거운 물로 추출한 뒤 농축, 동결건조해 발효 황기 추출물을 제조했다.

 

발효 황기 추출물을 당뇨병 쥐에 3달 동안 먹인 결과, 기억력이 개선*됐음을 확인했다. 또한, 스트레스 상황에서 발생하는 코르티솔 호르몬이 정상 쥐와 비슷한 수준으로 줄었으며, 치매 원인 물질 가운데 하나로 알려진 아밀로이드 축적도 36% 줄었다.

* 공간지각능력(Y-maze)시험: 행동 유형 측정 방법 가운데 하나

 

 

이와 함께 발효 황기를 먹은 쥐의 변을 분석해 보니 배변을 정상으로 조절하는 장내 유익균 라크노스시라피에(Lachnospiraceae)가 30% 이상 차지했고, 락토바실라시에(Lactobacillaceae)가 정상 쥐와 비슷한 수준으로 늘었다.

 

농촌진흥청은 발효 황기를 가바(GABA)* 함량이 높은 발아 흑미와 섞어 만든 영양죽, 양갱 조리법도 개발해 고령친화식품* 소재로의 활용 가능성을 확인했다.

* 가바(GABA): 뇌, 척수에 주로 존재하는 중추신경계 억제성 신경전달물질로 혈압강하, 당뇨병 예방, 우울증 완화 효과가 있음.

* 고령친화식품: 고령자의 식품 섭취나 건강 등을 돕기 위한 목적으로 제조ㆍ가공한 식품

 

 

이번 연구 결과는 한국식품영양학회지에 논문으로 게재됐으며, 특허출원*도 완료했다.

* 인지능 및 장내 미생물 개선 효능이 있는 발효 황기 조성물(10-2021-0173487), 황기 발효물 첨가에 따른 기호 및 풍미가 증진된 발아 흑미죽의 제조방법(10-2023-0137582), 발효 황기 첨가한 발아흑미 또는 흑미 양갱의 제조방법(10-2023-0137710)

 

농촌진흥청 발효가공식품과 송진 과장은 “국내 농식품 산업 발전을 위해 발효 가공 기술을 지속 개발하고, 고품질 국산 원료의 이용 확대, 고령친화식품 개발 등에 활용해 관련 산업의 활성화를 도울 계획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