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0 (월)

  • 흐림동두천 17.1℃
  • 흐림강릉 13.9℃
  • 흐림서울 17.7℃
  • 구름조금대전 13.4℃
  • 구름조금대구 14.6℃
  • 맑음울산 13.9℃
  • 구름조금광주 14.3℃
  • 맑음부산 17.1℃
  • 구름조금고창 ℃
  • 구름조금제주 18.3℃
  • 흐림강화 16.6℃
  • 구름많음보은 12.2℃
  • 구름조금금산 9.7℃
  • 구름많음강진군 11.9℃
  • 맑음경주시 12.2℃
  • 구름많음거제 15.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문화 넓게 보기

K-컬처의 기반, 한국 독립영화를 만나다

국립중앙도서관 2·4번째 화요일 독립영화 상영회 개최

[우리문화신문=전수희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중앙도서관은 2023년 첫 번째 독립영화 상영회를 4월 11일(화) 디지털도서관 문화소강당에서 개최한다.

 

국립중앙도서관 독립영화 상영회는 한국 독립영화를 상영하는 문화 프로그램이다. 도서관은 2020년부터 서울영상위원회와 협업하여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도서관이 복합문화공간으로서 다양한 문화 행사를 제공함과 동시에 독립영화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올해 상영회는 4월부터 12월까지 매월 두 번째, 네 번째 화요일 14시에 진행되며, 영화에 따라 대화가 있는 영화(GV) 행사가 상영 직후 진행된다.

 

 

4월 11일 상영작 <성적표의 김민영(이재은·임지선 감독, 2021년 제작)>은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제23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등 국내 유수 영화제에서 수상한 작품으로, 고등학교 생활을 함께한 3명의 단짝 친구들이 스무 살이 되면서 관계가 변화하는 과정을 그린 영화이다. 해당 영화 관람 신청은 상영회 2주 전인 3월 28일(화)부터 도서관 누리집(www.nl.go.kr 로그인 > 신청·참여 > 교육/문화프로그램 > 영화 상영)에서 선착순으로 접수 가능하며, 무료로 진행된다.

 

국립중앙도서관 독립영화 상영회 담당자는 “K-컬처의 힘은 독립영화가 가진 다양성을 기반으로 한다. 한국 독립영화의 경우 흥행 작품을 제외하면 DVD 등의 매체로 제작되지 않아 이용하기 어려웠는데, 독립영화 상영회를 통해 다양한 영화를 제공할 수 있어 더욱 뜻깊은 행사다. 국립중앙도서관은 앞으로도 다양한 자료와 서비스를 제공하여 우리나라의 문화적 저변을 넓히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