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11 (월)

  • 흐림동두천 6.7℃
  • 흐림강릉 9.8℃
  • 서울 9.4℃
  • 대전 11.8℃
  • 대구 13.6℃
  • 울산 13.9℃
  • 광주 13.5℃
  • 부산 14.8℃
  • 흐림고창 12.9℃
  • 제주 20.3℃
  • 흐림강화 6.5℃
  • 흐림보은 12.4℃
  • 흐림금산 12.1℃
  • 흐림강진군 13.8℃
  • 흐림경주시 13.8℃
  • 흐림거제 14.5℃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문화재

첨단 기술ㆍ풍성한 체험 프로그램의 조선왕릉

「2023 조선왕릉문화제」 개최(10.14.~22.)

[우리문화신문=한성훈 기자]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본부장 직무대리 신성희)는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최영창)과 「2023년 조선왕릉문화제」를 10월 13일 서오릉에서의 개막제를 시작으로 10월 14일부터 22일까지 조선왕릉 9곳(홍유릉, 동구릉, 선정릉, 태강릉, 헌인릉, 서오릉, 김포장릉, 융건릉, 영릉(세종대왕릉))에서 연다.

 

「조선왕릉문화제」는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조선왕릉을 널리 알리기 위해 기획된 왕릉 활용 문화행사로 2020년부터 시작되어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였다. 올해 행사는 예년보다 하루가 더 늘어나 모두 9일 동안 확대 운영되며, 지난해에 좋은 호응을 얻었던 융복합 공연 콘텐츠와 야행, 답사(투어) 프로그램들을 확대하고, 문화강좌 프로그램과 미디어 전시 콘텐츠를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앞서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은 조선왕릉 40기 가운데 유일하게 일반인 출입이 제한되었던 서삼릉 내 ‘효릉(孝陵)’이 공개되어 조선왕릉이 전면 개방되는 것을 기념하기 위한 특별 프로그램인 ‘조선왕릉원정대’를 지난달 선보인 바 있다. 공개모집을 통해 선발된 40명의 원정대원은 효릉을 포함한 조선왕릉 40기를 모두 답사하고 인스타그램, 유튜브 영상 등 홍보 콘텐츠를 제작하며 조선왕릉의 값어치를 널리 알렸다.

 

 

10월 13일(금) 서오릉에서 열리는 개막제에서는 ‘조선왕릉원정대’의 원정 완수 보고와 「조선왕릉문화제」의 대표 콘텐츠인 ‘신들의 정원’, ‘노바스코피1437’의 핵심 요약(하이라이트) 공연으로 그 시작을 알린다.

 

▲ ‘신들의 정원’은 조선의 국장과 왕릉 조성에 얽힌 사건들을 현실과 상상을 넘나드는 3차원 세계로 표현한 공연이다. 홍유릉(홍릉) 홍살문에서 침전으로 이어지는 실제 공간에 이동형 프로젝션 매핑 등의 기술을 접목하여 현장 몰입감을 극대화하였다.

* 국장(國葬) : 왕과 왕비의 장례를 일컫는 말로 세상을 떠난 후부터 왕릉에 장례를 모시고, 삼년상을 치르는 과정

* 홍살문(紅箭門) : 신성한 영역을 알리기 위해 붉은색으로 칠한 문, 홍전문이라고도 함

* 침전(寢殿) : 제향(제사)을 지내는 건물로 황제릉에는 침전이 있음

* 프로젝션 매핑(Projection mapping): 대상물의 표면에 빛으로 이뤄진 영상을 투사하여 현실에 존재하지 않는 상황을 실제처럼 보이게 하는 기술

 

▲ 영릉(세종대왕릉)에서 펼쳐지는 ‘노바스코피1437’은 1437년 세종의 객성* 관측기록에서 영감을 얻은 공연으로, 세종을 그리워하는 장영실의 마음을 아름다운 노래와 무용으로 표현하고, 두 사람이 꿈꾸던 세상의 모습을 400대의 드론으로 하늘에 그려내 관람객들의 큰 감동을 자아낼 예정이다.

* 객성(客星): 일정한 곳에 늘 있지 않고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별, 《세종실록》 1437년(세종 19년) 음력 2월 5일 “미수(전갈자리 별자리)에서 객성이 14일 동안이나 나타났다”라는 기록이 있으며, 2017년 국제 학술지 <네이처>의 한 논문이 전갈자리를 연구하며 해당 기록을 검토하고 1437년 폭발한 신성의 흔적을 발견하여 사실로 밝혀짐

 

 

 

 

올해는 주간 특화 프로그램으로 커피 애호가 고종의 이야기가 담긴 ‘손흘림(핸드드립) 커피’, 정조의 효가 담긴 ‘복사꽃 손수건 제작’ 등을 체험할 수 있는 문화강좌 ‘왕릉 아뜰리에’(홍유릉, 선정릉, 김포장릉, 융건릉, 태강릉)와 다채로운 빛과 특수효과를 활용한 야간 미디어 전시 ‘왕의 정원’(선정릉)도 새로 선보인다.

 

이 밖에도, 숙종이 살아생전 아꼈던 고양이 ‘금손’을 창작동기(모티브)로 하여 이승과 저승을 넘나드는 서오릉의 색다른 서사를 만날 수 있는 상설 답사(투어) 프로그램 ‘서오릉 야별행’, 7곳의 왕릉(홍유릉, 동구릉, 선정릉, 태강릉, 서오릉, 김포장릉, 영릉(세종대왕릉))에 숨겨진 단서를 찾아내 임무를 수행하고 7개의 기념품을 모으면 하나의 일월오봉도를 완성할 수 있는 ‘왕릉 어드벤처’, 국악의 선율과 풍류가 어우러진 ‘왕릉음악회’, 왕릉 숲길을 산책하며 숲 해설사의 이야기를 들어보는 ‘왕의 숲길 나무이야기’, 왕릉에서 휴식시간을 가져보는 ‘왕릉 포레스트(ForRest)’와 같은 다양한 대면 프로그램들을 만나볼 수 있다.

* 일월오봉도: 해와 달, 다섯 개의 산봉우리를 그린 그림

 

 

또한, ‘소인 탐방(스탬프 투어)’ 앱을 설치하고 각 왕릉 홍살문 근처에서 도장을 획득하면 도장 개수에 따라 경품을 지급하는 ‘조선왕릉 모바일 소인 탐방’(9.23.~10.22.)도 진행된다.

 

행사 프로그램 가운데 ‘신들의 정원’, ‘노바스코피1437’, ‘서오릉 야별행’은 유료(사전예약)며, 이 밖의 프로그램들은 무료(사전예약 및 현장접수)로 운영된다. 개막제를 비롯한 프로그램들의 사전예약은 오는 9월 22일(금) 낮 2시부터 티켓링크(http://ticketlink.co.kr)를 통해 진행된다. 또한, 대중교통 접근이 어려운 2개 왕릉(홍유릉, 서오릉)에서는 순환 버스(셔틀버스)를 운영한다. 프로그램별 참여 방법과 순환 버스 운영 등 자세한 사항은 「조선왕릉문화제」누리집(https://www.jrt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