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
  • 맑음강릉 27.8℃
  • 맑음서울 31.5℃
  • 맑음대전 31.8℃
  • 맑음대구 32.8℃
  • 맑음울산 29.4℃
  • 맑음광주 32.7℃
  • 맑음부산 28.0℃
  • 맑음고창 29.4℃
  • 맑음제주 25.6℃
  • 맑음강화 26.0℃
  • 맑음보은 32.2℃
  • 맑음금산 33.0℃
  • 맑음강진군 31.2℃
  • 맑음경주시 33.4℃
  • 맑음거제 30.4℃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사진나들이

부처님의 화엄세계를 표현한 수미단(불단) 사진전

사진 동우회 심상 회원전, 부천 아리솔 갤러리

 

 

 

 

 

 

 

 

 

 

 

 

 

 

 

 

 

[우리문화신문=최우성 기자] 오는 5월 8일 부천 아리솔갤러리에서 불교예술의 아름다움을 사진으로 구현하는 '사진 동우회 심상' 주최, 제35회 수미단(불단)을 주제로 한 전시회가 마련되어 있어 세간의 주목을 받고 있다.

 

한국문화를 아름답게 표현하는 것 가운데 불교문화를 빼놓고는 말 할 수 없을 것이다.  불교는 본래 인도에서 출발하여 아시아 전지역으로 퍼져 나갔고, 그 과정에 우리나라에도 전해져 한국 고유의 문화와 어우러져 찬란하게 꽃피웠다. 불교 예술하면 건축, 조각, 회화 등으로 구분할 수 있는데, 그 가운데  '사진 동우회 심상' 에서는 이번에 수미단만을 주제로 뜻깊은 전시회를 연다.

 

수미단이란 불교를 모르는 사람들에게는 생소한 낱말로 이는 불전(佛殿)에서 부처님을 모신 바로 아래 평평한 탁자 같은 단을 말한다. 불교용어인 이 말의 유래를 보면, 세계의 중심에는 높이를 헤아릴 수 없이 높은 산이 있는데 이를 수미산이라고 부르며, 부처님은 그 수미산의 위에 펼쳐진 극락세계에 계신다는 뜻에서 생겼다. 상식적으로 수미산이라면 뾰족할 것 같지만, 사실 불전에서는 목조로 만든 납작한 수미단으로 표현하고 있으며  무한한 상상력을 발휘하여 세상의 모든 귀한 것들로 가득 채워서 수미단을 꾸며 놓았다.

 

수미단은 별다른 장식이 없는 경우도 있으나 절의 규모가 크거나, 불단의 부처님이 크고 화려하면, 그에 맞추어 수미단도 매우 화려하게 장식하는 경우가 많다.  장식 모습은 수미단을 만드는 장인들의 솜씨에 따라서 달라지며 만드는 시대별로도 다르다. 

 

수미단에는 세상에 살고 있는 온갖 상서로운 동물들과 식물들로 가득하며, 더러는 상상의 영물인 용을 비롯한 물속의 동식물들도 등장한다. 그런가 하면, 때로는 동식물의 모습은 하나도 없고 기하학적인 단순한 모습의 수미단도 있기에 절마다 비슷한 것 같지만 관심을 가지고 보면 수미단의 아름다움이 다르다는 것을 이번 '수미단 전시회'에서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불교 예술의 아름다움을 사진으로 구현하는 사진단체  '사진 동우회 심상'은 1989년 창립하여 해마다 주제를 달리하여 사진전을 열고 있다.  제35회를 맞이하는 이번 전시는  1차 전시가  5. 8(수) ~ 5. 14.(화) 부천 '아리솔 갤러리'에서 열리며, 2차 전시는 5. 15.(수) ~ 5. 31.(금) 부천의 '석왕사 내 갤러리' 에서 열린다.

 

이번 수미단 전시회를 통해 한국인의 마음속 상상력으로 표현한 화엄불국토 속에  펼쳐진 수미단(불단)의 다양한 아름다움을 느껴보기를 적극 추천한다.

 

참여작가 : 김계순, 김종숙, 박영애, 서현옥, 손상훈, 송영미, 신동우, 이미경, 송길자, 허애영

 

<사진동우회 심상의 '수미단 전시' 안내>

 

전시장 및 기간: 1차 부천 아리솔 갤러리,  5. 8(수) ~ 5. 14.(화) 

                       2차 부천 석왕사 내 갤러리, 5. 15.(수) ~ 5. 31.(금

 

 

기자정보

프로필 사진
최우성 기자

최우성 (건축사.문화재수리기술자. 한겨레건축사사무소 대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