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22.9℃
  • 서울 21.9℃
  • 구름많음대전 22.1℃
  • 맑음대구 22.5℃
  • 박무울산 21.6℃
  • 맑음광주 22.3℃
  • 구름조금부산 22.8℃
  • 맑음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2.1℃
  • 흐림강화 19.9℃
  • 구름많음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조금강진군 20.6℃
  • 맑음경주시 20.4℃
  • 맑음거제 21.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문화 넓게 보기

콘텐츠에 활용 가능한 전통문양 4,451건 무료 개방

‘문체부 메타버스 데이터랩’과 ‘언리얼 엔진 마켓플레이스’에서 이용

[우리문화신문=윤지영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한국문화정보원(원장 홍희경, 이하 문정원)과 함께 4월 7일(금), 누구나 저작권 걱정 없이 메타버스 콘텐츠 제작에 활용할 수 있는 전통문양 3D 데이터 4,451건을 구축해 ‘문체부 메타버스 데이터랩(www.culture.go.kr/datametaverse)’과 전 세계 콘텐츠 개발자들이 사용하고 있는 3D 제작 작업도구 ‘언리얼 엔진’의 마켓플레이스(www.unrealengin.com/marketplace)에서 무료로 개방한다.

 

  한류열풍으로 OTT에서 <킹덤>, <오징어게임>과 같은 K-콘텐츠가 인기를 얻으면서 세계적으로 우리 전통문화 콘텐츠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러한 흐름에 발맞추어 지난해부터 문체부와 문정원은 ‘전통문양 활용 메타버스 콘텐츠 구축 사업’을 추진해 매년 전통문양 3D 데이터를 구축하고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영화와 게임 등 콘텐츠를 제작하고자 하는 창작자들은 무료로 제공된 전통문양 3D 데이터를 활용해 가상세계에서 다양한 한복, 한옥 등 전통 소품을 제작할 수 있으며, 전통문양을 활용한 게임 효과 등을 구현할 수 있다.

 

 

 

 전통문양 재질부터 관아·한옥, 석탑, 전통 의복, 게임 효과 등 4,451건 구축

 

  이번에는 전통문양 데이터(2506건)를 비롯해 ‘제주목 관아’를 모델로 한 조선시대 관아, ‘창원의 집’을 모델로 한 한옥, ‘수내동 가옥’을 모델로 한 초가집과 같은 건축물 객체(625건), 전통 의복, 악기, 석탑 등의 사물 객체(70건) 데이터를 함께 개방한다. 또한 게임 콘텐츠 제작 등에 활용할 수 있는 현상 표현(250건)* 효과와 가상세계에서 스티커처럼 쓸 수 있는 데칼(1000건)**도 있어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 현상 표현 : 폭발 등 다양한 특수효과를 전통문양을 기초로 표현할 수 있도록 준비된 바람과 중력을 고려한 3D 애니매이션 기법

  ** 데칼 : 기존 단순한 표면 위에 전통문양의 선형·색감을 그대로 살려 중첩할 수 있도록 제작된 데이터

 

  전통문양 3D 데이터는 4월 중에 또 다른 3D 제작 작업도구 유니티 엔진(Unity Engine)의 ‘에셋 스토어’를 통해 추가로 개방한다.

 

  문체부 정향미 문화정책관은 “전통문양 3D 데이터 개방으로 K-콘텐츠 제작자들이 가상세계에서도 전통문화를 활용한 상상력과 창의력을 자유롭게 펼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이를 계기로 전통문화가 다양한 장르와 융합하여 그 지평을 확장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