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0 (목)

  • 흐림동두천 19.6℃
  • 흐림강릉 20.4℃
  • 흐림서울 22.0℃
  • 흐림대전 22.1℃
  • 흐림대구 23.7℃
  • 흐림울산 19.1℃
  • 흐림광주 21.5℃
  • 흐림부산 19.7℃
  • 흐림고창 20.2℃
  • 제주 21.1℃
  • 흐림강화 18.7℃
  • 흐림보은 20.1℃
  • 흐림금산 20.8℃
  • 흐림강진군 ℃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19.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살림살이

전라남도, 430만 그루 나무 심어 탄소흡수원 확충

대형 산불피해지 복구, 양봉산업 육성 밀원숲, 산불 예방 내화수림 등

[우리문화신문=이나미 기자]  전라남도는 올해 430만 그루의 나무를 심어 신규 탄소흡수원을 확충하고 주민 소득과 관광 자원화 기반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전라남도는 목재를 수확한 산림과 산불 피해지 1천991㏊를 대상으로 모두 242억 원을 들여 편백, 상수리, 백합, 황칠나무 등을 심어 다양한 기능의 숲을 조성할 계획이다.

 

주요 사업은 ▲대형 산불피해지 복구 70㏊ ▲양봉산업 육성 밀원숲 441㏊ ▲산불 예방 내화수림 60㏊ ▲지역 명품 경관 숲 105㏊ ▲목재 등 소득숲 1천315㏊ 조성 등이다. 소득원과 관광자원뿐 아니라 기후 위기 대응 기반을 구축할 방침이다.

 

 

지난해 대형 산불이 발생한 순천과 함평지역에는 피해 소나무류 70㏊를 제거하고 산딸나무, 배롱나무 등을 심어 주민소득과 관광기반을 구축한다. 두 지역에서 발생한 산불로 모두 829㏊의 산림이 소실됐으나, 소나무류가 피해받은 322㏊는 2026년까지 지역에 맞는 수종으로 복구할 계획이다.

 

나머지 507㏊의 피해 활엽수림은 줄기와 뿌리에서 왕성하게 움싹이 발생함에 따라 제거하지 않고 자연 복원을 유도할 방침이다. 특히 불에 강하고 잘 타지 않으며 수분 함량이 높은 활엽수를 주요 절, 산림휴양시설, 마을 주변에 심어 산불 예방형 내화 수림대를 구축할 예정이다. 또한 목재를 수확한 산림지역에는 편백, 상수리 등을 심고, 한계농지 등에는 떫은 감, 두릅 등을 심어 주민소득원을 육성한다. 특히 3천여 양봉농가의 밀원 확충을 위해 아까시, 헛개나무 등을 심어 양봉 산업화에도 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강신희 전남도 산림자원과장은 "나무를 심고 가꾸는 일은 자연재해도 줄이고 기후변화도 늦출 수 있다"라며 "미래 세대를 위해 나무 심기 확대와 산불ㆍ산사태 등 산림재난으로부터 숲을 보호하는데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전라남도는 2015년부터 10년간 1억 그루 나무 심기를 목표로 산림과 생활권, 섬 지역 등에 매년 1천만 그루씩 촘촘히 조성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1억 300만 그루의 나무를 심어 목표를 조기 달성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