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2 (수)

  • 맑음동두천 24.4℃
  • 맑음강릉 ℃
  • 연무서울 24.5℃
  • 구름조금대전 26.7℃
  • 구름조금대구 27.6℃
  • 구름많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7.1℃
  • 구름많음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0.8℃
  • 맑음강화 20.7℃
  • 구름조금보은 26.0℃
  • 구름조금금산 27.0℃
  • 구름많음강진군 25.8℃
  • 구름조금경주시 27.1℃
  • 구름많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굿거리

‘최준’ 피아노 병창 음반 <고장난 피아노> 발매

제주 애월 바닷가에 버려진 피아노를 보고 작곡한 음반, 4월 29일 내놓는다

[우리문화신문=김영조 기자]  피아노 병창 최준은 선천적으로 자폐를 앓고 있는 중증 장애 음악인이다. 초등학교 4학년 때부터 피아노와 판소리를 배우기 시작하였고, 2010년에는 세계 처음로 한국 전통 성악곡(판소리, 단가, 민요, 정가)의 한 대목을 노래하면서 피아노를 직접 연주하는 <피아노 병창>이라는 장르를 국내 최처음 만들어 활동을 해왔다. 최준은 피아노 연주자이자 작곡자로 활동하고 있으며, 그동안 모두 18회의 개인 연주회와 5개의 정규 음반을 발매하였다.

 

 

이번에 발매되는 6집 <고장난 피아노>는 모두12곡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전곡을 최준이 작곡 또는 편곡한 곡들로 2023년 6월, 꿈빛극장에서 공연한 곡들을 재구성하였다. 베이시스트 이상진이 프로듀서로 총괄한 이번 음반은 피아노와 재즈 밴드(베이스, 기타, 드럼)와 서양 악기(클라리넷ㆍ플루트ㆍ비올라), 중국 악기 ‘얼후’, 우리 민요와 클래식 명곡 그리고 최준의 감성을 담은 서정적인 곡들로 구성하여 동ㆍ서양을 아우르는 지구촌 음악으로 제작하였으며 이음사운드의 이정면 대표가 믹싱과 마스터링으로 참여하였다.

 

대표곡인 ‘고장 난 피아노(a broken piano)’는 제주 애월 바닷가에 버려진 피아노를 보고 작곡한 곡이다. ‘고장 난 피아노가 파도 소리를 들으면 어떤 연주를 할까?’ 파란 하늘과 하얀 파도, 그리고 고장난 피아노... 뱃노래, 너영 나영, 오돌또기 등 우리 민요가 피아노와 함께 노래를 부른다.

 

 

‘실험예술가의 꿈(a dream of becoming an experimental artist)’은 2022섬진강국제실험예술제에 발표한 곡으로 실험적인 예술을 통해 자연ㆍ우주ㆍ소리 ㆍ인간의 생각과 시간을 엮고 있다. 그 밖에 클래식 명곡을 경쾌한 곡으로 또는 애잔하고 우아한 선율의 재즈곡으로 표현하고 있다.

 

이번 음반의 연주는 베이스(이상진), 기타(김기중), 드럼(이광혁), 클라리넷(여강림), 플루트(조효성), 비올라(정민경), 퍼커션(박광현), 아코디언ㆍ아이리쉬 휘슬(조윤정), 얼후(이비, Yifel Lu), 보컬ㆍ피아노(최준) 모두 10명의 연주자가 참여하였다.

 

최준의 새 음반 <고장난 피아노>는 4월 29일 12시부터 멜론, 지니, 벅스, 스포티파이, 유튜브뮤직 등 국내와 나라 밖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음반은 네이버 쇼핑몰 ‘국설당’에서 살 수 있다.

 

▶ ‘최준’의 <고장난 피아노> 연주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