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3 (화)

  • 흐림동두천 26.1℃
  • 흐림강릉 30.4℃
  • 흐림서울 27.0℃
  • 흐림대전 27.7℃
  • 흐림대구 32.2℃
  • 구름많음울산 30.5℃
  • 구름많음광주 30.6℃
  • 흐림부산 29.4℃
  • 흐림고창 29.9℃
  • 구름조금제주 32.3℃
  • 흐림강화 25.4℃
  • 흐림보은 26.9℃
  • 흐림금산 27.8℃
  • 구름많음강진군 32.7℃
  • 흐림경주시 31.2℃
  • 구름많음거제 28.7℃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굿거리

유창혁, 월드 바둑 챔피언십 세 번째 우승

중국 뤄시허 9단에게 281수 만에 흑 1집반승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유창혁 9단이 월드 바둑 챔피언십을 통해서 시니어 최강자로 등극했다. 13일 전남 신안군 신안갯벌박물관에서 열린 제5회 월드 바둑 챔피언십 결승에서 유창혁 9단이 중국 뤄시허 9단에게 281수 만에 흑 1집반승 해 정상에 올랐다. 앞서 오전에 열린 4강에서 유창혁 9단은 이창호 9단에게 238수 만에 백 불계승하며 결승에 올랐다.

 

2ㆍ3회 대회에서도 우승했던 유창혁 9단은 지난 대회에서 한 판도 이기지 못하고 조기 탈락했지만, 이번 대회는 예선부터 결승까지 7연승 하면서 세 번째 우승컵을 손에 쥐었다. 이번 우승으로 유창혁 9단은 세계대회 통산 열 번째 우승을 기록하게 됐다. 국내대회까지 포함하면 서른 번째 우승이다.

 

 

유창혁 9단은 “결승 대국은 초중반까지 상당히 좋았는데 중반 넘어가면서 머리가 아파 스스로 이해가 안 가는 실수가 나오는 바람에 많이 흔들렸다”라면서 결승 대국을 돌아봤다. 이어 “이런 좋은 대회를 만들고 계속 출전할 수 있게 해주신 박우량 신안군수님과 군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신안에 오면 평소보다 컨디션이 훨씬 좋아진다. 해변가나 산책로 걷는 게 성적을 낼 수 있는 비결인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한편 안조영 9단은 4강에서 뤄시허 9단에게 231수 만에 백 불계패하며 첫 대회를 4강에서 마무리했다.

 

결승 뒤 열린 시상식에서 박운기 신안군 보건소장은 유창혁 9단에게 우승상금 3,000만 원과 트로피를, 준우승한 뤄시허 9단에게 상금 1,500만 원과 트로피를 주었다. 제5회 월드 바둑 챔피언십은 8개국 16명의 선수가 출전해 11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13일 결승까지 치르며 사흘 동안의 모든 일정을 마쳤다.

 

전라남도와 신안군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하며 한국기원과 신안군바둑협회가 공동주관한 제5회 월드 바둑 챔피언십의 제한시간은 각자 30분에 60초 초읽기 3회가 주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