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토)

  • 흐림동두천 27.8℃
  • 구름많음강릉 29.5℃
  • 흐림서울 29.6℃
  • 구름조금대전 30.7℃
  • 구름많음대구 29.8℃
  • 구름많음울산 29.6℃
  • 구름많음광주 29.3℃
  • 구름많음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9.4℃
  • 맑음제주 33.2℃
  • 흐림강화 27.0℃
  • 구름많음보은 28.0℃
  • 구름많음금산 30.0℃
  • 구름많음강진군 30.1℃
  • 구름많음경주시 30.9℃
  • 구름많음거제 27.4℃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잔치 그리고 행사

학술대회 [창작판소리와 임진택 소리 50년]

판소리학회, 임진택창작판소리50주년기념사업추진위 등이 함께

[우리문화신문=김영조 푸른솔겨레문화연구소장]  판소리학회(회장 최혜진)는 학술대회 ‘창작판소리와 임진택 소리 50년’을 7월 13일(토) 낮 1시 노무현시민센터 다목적강의실에서 연다. 이번 학술대회에는 판소리 학계와 공연계의 전문가들이 참여하여 광대 임진택이 지난 50년 동안 짓고 부른 창작판소리가 가지는 문학적 값어치와 공연학적 미학, 그리고 문화사적 의의에 대한 주제발표와 토론이 준비되었다.

 

먼저 이윤선(서남해안포럼)은 [임진택의 소리 내력 반 백년, 판소리의 소리 내력 반 천년]을 주제로 기조발제를 한다. 임진택 창작판소리 50년의 역사와 이를 둘러싼 우리 판소리의 역사, 연희사의 ‘내력’을 살핀다.

 

 

제1주제로 이정원(서강대)이 [임진택 창작판소리의 사설에 대한 문학적 접근]을 통해 임진택의 창작판소리 전 작품을 대상으로 시기별 특징과 예술적 소통 양상을 들여다본다. 다음 제2주제 [비가비 광대 임진택의 판소리 작창과 가창 연구 - ‘소리내력’과 ‘백범 김구’를 중심으로]에서 김수미(서울대)는 임진택의 작창과 가창이 어떤 방식으로 판소리의 주요 값어치인 이면 구현을 실행하고 있는지 살펴본다.

 

마지막 제3주제로는 김소연(성균관대)이 [임진택 판소리 공연의 연출미학에 대하여] 발제로 창작판소리 ‘오월광주’ 분석을 통하여 임진택이 연극연출가로서 판소리공연에서 보여준 연출미학과 임진택의 판소리가 이룬 동시대 공연예술로서의 성취를 분석한다. 이어 이규호(판소리학회)를 좌장으로 하여 이태화(고려대), 소리꾼 최용석(판소리공장 바닥소리), 김향(호서대)이 토론을 이어갈 예정이며, 청중 질의응답을 끝으로 학술대회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학술대회 ‘창작판소리와 임진택 소리 50년’은 판소리학회, 임진택창작판소리50주년기념사업추진위원회와 민족예술창작원-마당판, 이애주문화재단이 공동주최하고 서울시, 서울문화재단, ㈜더프리마가 후원하고 있다. 참석문의는 전화 010-3675-1518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