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0 (월)

  • 흐림동두천 17.1℃
  • 흐림강릉 13.9℃
  • 흐림서울 17.7℃
  • 구름조금대전 13.4℃
  • 구름조금대구 14.6℃
  • 맑음울산 13.9℃
  • 구름조금광주 14.3℃
  • 맑음부산 17.1℃
  • 구름조금고창 ℃
  • 구름조금제주 18.3℃
  • 흐림강화 16.6℃
  • 구름많음보은 12.2℃
  • 구름조금금산 9.7℃
  • 구름많음강진군 11.9℃
  • 맑음경주시 12.2℃
  • 구름많음거제 15.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문화 넓게 보기

2023 브리즈번 작가 축제 ’주빈국'으로 한국 참여

한국 문학계의 ‘팀 코리아’ 정보라·박상영·배수아 등 초청

[우리문화신문= 금나래 기자] 대한민국이 ‘2023 브리즈번 작가 축제(Brisbane Writers Festival)’에‘주빈국(Country of Focus)’으로 참여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보균, 이하 문체부)는 주시드니한국문화원, 한국문학번역원,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과 함께 5월 10일(수)부터 14일(일)까지 호주 브리즈번에서 열리는 ‘브리즈번 작가 축제’에 주빈국으로 참가해 세계 문학계에 K-문학의 매력을 한껏 뽐낼 예정이다.

 

한국 문학계 ‘팀 코리아’, 화려한 라인업으로 다채로운 프로그램 진행

 

호주 브리즈번에서 매년 5월 무렵 개최되는 ‘브리즈번 작가 축제’는 올해 61회를 맞는 오랜 역사를 자랑하며, 축제기간 동안 160여 개의 세부 행사가 열리는 대규모 문학축제다. 3월 29일(수)에 공개된 라인업에 따르면, 소설 장르에서는 ’22년 부커상 인터내셔널 부문 최종후보로 선정된 ‘저주 토끼’의 정보라 작가와 1차 입후보한 ‘대도시의 사랑법’의 박상영 작가, 독특한 문체와 스타일로 사랑받는 배수아 작가가 초청됐다. 이 중 정보라 작가는 ’22년 부커상 수상자인 셰한 카루나틸라카(Shehan Karunatilaka)와 함께 우선 공개 작가 5인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또한, 솔직하고 역동적인 문체를 가진 김민정 시인이 참가하여 시 낭독·퍼포먼스 행사로 K-문학의 다채로운 면모를 선보인다.

 

 

한편, ‘브리즈번 작가 축제’ 내 아동·청소년 대상 프로그램인 ‘워드 플레이(Word Play)’를 위해 아동 문학·그림 작가 두 명도 브리즈번을 찾는다. 일러스트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이지현 작가*와 이기훈 작가**가 호주의 어린 독자들을 만나 미술 활동 프로그램, 작가와의 토론 등 아동·청소년의 눈높이에 맞는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계 미국인 작가이자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는 크리스 리(Krys Lee)도 축제에 참가하여 세계 작가들과 ‘공감’을 주제로 대담을 나눈다.

* ’15년 미국 일러스트레이터협회 선정 최고의 그림책 상 수상

** 2010년 볼로냐 국제 어린이 도서전 선정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상 수상

 

주빈국 세션 프로그램을 통해 K-문학·작가 집중 조명

 

‘브리즈번 작가 축제’는 지난해부터 인도-태평양 국가 중 주빈국을 선정해 해당 국가를 집중 조명하고 있으며, 올해는 K-문학의 눈부신 성과를 바탕으로 대한민국이 그 주인공이 됐다. 호주 내 문학축제에서 한국을 주빈국으로 선정한 것은 이번 ‘브리즈번 작가 축제’가 처음이다. 멜리사 베이츠(Melissa Bates) 축제 CEO는 “올해 중점국가로 선정된 한국은 다양한 문화적 측면에서 주목받고 있으며, 문학도 그중 하나라고 생각한다.”라며, “한국 문학의 역동성을 고려하면 올해 중점국가 프로그램은 매우 흥미로울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브리즈번 작가 축제’에 한국이 주빈국으로 초청된 것을 계기로, 더욱 다양한 축제에서 K-문학을 알릴 기회가 열릴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이번 작가 축제를 K-문학뿐만 아니라 K-컬처 전반에 대해 참여자들과 깊이 있게 소통하고 소개하는 기회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라고 밝혔다.  * 브리즈번 작가 축제 누리집 주소 : https://bwf.org.a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