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9 (금)

  • 구름많음동두천 28.7℃
  • 흐림강릉 31.9℃
  • 흐림서울 29.1℃
  • 흐림대전 26.3℃
  • 대구 28.4℃
  • 울산 26.5℃
  • 광주 23.9℃
  • 부산 24.2℃
  • 흐림고창 24.9℃
  • 구름많음제주 28.9℃
  • 구름많음강화 27.9℃
  • 흐림보은 26.2℃
  • 흐림금산 25.8℃
  • 흐림강진군 24.5℃
  • 흐림경주시 29.8℃
  • 흐림거제 23.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해냄에듀 《두 번째 이야기 역사》 펴내

세 개의 열쇠말로 문학 작품의 비밀을 푼다
전국국어교사모임 선생님들이 6년간 네이버 오디오 클립 채널에 연재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세 가지 열쇠말로 여는 문학 이야기: 두 번째 이야기 역사’ 출간

[우리문화신문=이나미 기자] 해냄에듀는 전국국어교사모임 선생님들이 작품의 핵심 키워드를 선별해 생생하고 흥미롭게 풀어낸 문학 감상 이야기 '세 가지 열쇠말로 여는 문학 이야기: 두 번째 이야기 역사'를 출간했다. 

 

전국국어교사모임에서는 2018년부터 네이버 오디오 클립 채널 '세 가지 열쇠말로 여는 문학 이야기'에서 다양한 문학 작품을 맛깔나면서도 깊이 있는 해설로 꾸준히 소개하고 있다. 이렇게 6년 넘게 녹음한 내용을 청소년과 문학을 좋아하는 일반 독자들을 위해 책으로 새롭게 엮어 낸 것이 '세 가지 열쇠말로 여는 문학 이야기' 시리즈다. 

 

 

이 책은 하나의 문학 작품을 이해하는 데 있어 가장 핵심이 되는 세 가지 키워드를 뽑아내 이를 중심으로 이야기를 풀어간다. 학교 현장에서 문학을 가르치는 국어 교사들이 추출한 열쇠말은 문학 작품의 숨은 의미를 밝혀 주는 별처럼 빛난다. 예리하면서도 깊이 있는 문학 비평과 해설임에도 독자들에게는 마치 수다쟁이의 이야기를 듣는 것 같이 편안하게 느껴지는 것은 상대와 마주 앉아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는 말투가 책 속에 고스란히 살아 있기 때문이다. 

 

이번에 출간된 두 번째 이야기 역사 편에는 우리 역사의 굵직굵직한 장면을 배경으로 한 문학 작품 38편이 소개돼 있다. '칼의 노래'와 같이 거대한 역사적 사건을 배경으로 한 작품부터 '삼풍백화점' 같이 현대의 한 단면을 보여 주는 사건까지 문학의 배경이 되는 다양한 역사적 사건을 다룬다. 또한 문학사적으로도 큰 의미를 지니는 작품과 대중적으로 인기 있는 작품에 이르기까지 선정작의 스펙트럼이 매우 넓다. 

 

작가의 다양성 또한 이 책이 가진 장점이다. 최명희, 권정생, 조정래 등 오래도록 독자의 사랑을 받고 있는 작가들부터 한강, 공지영, 정이현, 최은영 등 최근의 유명 작가와 신예 작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작가군의 작품 해설이 책 속에 녹아 있다. 

 

'세 가지 열쇠말로 여는 문학 이야기'는 청소년들의 아픔과 고민, 성장을 담은 '첫 번째 이야기 성장'에 이어 이번에 '두 번째 이야기 역사'가 출간됐다. 앞으로도 사랑, 자본과 노동, 인간과 예술, 소외, 일상, 고전 문학, 세계 문학 등으로 주제를 확장해 전 9권으로 완간할 예정이다. 

 

2022 개정 교육 과정에서 문학 교과목은 학생들이 다양한 문학 경험과 활동을 통해 작품을 수용,생산하는 능력을 기르고, 인간과 세계에 대한 이해를 넓히며, 문학 활동의 적극적 주체로 살아갈 수 있는 태도를 함양하는 데 그 목적을 두고 있다. 학교 현장에서 교사들은 이것을 목표로 학생들에게 다양한 형태의 문학 수업과 활동을 진행하지만, 수많은 교과서와 매체를 통해 무수히 쏟아지는 문학 작품을 모두 다루기에는 한계가 있다. '세 가지 열쇠말로 여는 문학 이야기'는 이러한 학교 현장에 도움을 주고자 기획됐다. 

 

전국국어교사모임에서는 2018년 네이버 오디오 클립에 문학 작품 해설을 올리면서 이 콘텐츠가 학생뿐 아니라 일반 독자들이 문학 작품을 이해하는 데에도 도움이 되도록 했다. 문학 작품을 해석하는 데에는 여러 방법이 있겠지만 독자들이 부담을 느끼지 않도록 '세 가지 키워드', 즉 '열쇠말'이라는 명확한 콘셉트를 정했다. 작품의 숨은 의미와 맥락을 관통하는 키워드는 독자들을 작품의 핵심에 다다르도록 안내한다. 이 과정에서 독자들은 어떤 문학 작품을 접하더라도 자신만의 키워드를 스스로 뽑아 해석하는 능력을 기를 수 있게 된다. 

 

이번에 출간된 두 번째 이야기는 역사의 이면과 역사 속에서 방황하고 성장하는 인간의 모습을 담은 문학 작품을 선정했다. 조선시대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역사적 사건을 소재로 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한국 문학사에서도 굵직한 자리를 차지하는 작품들을 선정해 시대성과 문학성을 동시에 담아냈다. 이 책을 읽다 보면 문학이 어떻게 역사를 반영하고, 역사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문학의 역할과 의미를 발견하게 될 것이다. 또한 독자들은 몰랐던 역사의 숨겨진 이야기와 역사 속에서 흔들리는 다양한 인간 군상을 통해 현재의 나를 되돌아보는 기회를 갖게 될 것이다. 

 

이권우 도서 평론가는 이 책에 대해 '처음 가는 길은 내비게이션이 가리키는 대로 찾아가면 훨씬 수월하게 목적지에 이를 수 있는 법이다. 작품의 주제와 상징을 잘 찾아내지 못한다면 '세 가지 열쇠말로 여는 문학 이야기'를 길잡이로 삼아 보길 바란다'고 평했다.